2019-09-1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2.6℃
  • 구름조금서울 25.6℃
  • 맑음대전 26.4℃
  • 구름조금대구 24.8℃
  • 맑음울산 21.9℃
  • 구름조금광주 26.8℃
  • 맑음부산 24.2℃
  • 맑음고창 24.6℃
  • 맑음제주 25.0℃
  • 구름조금강화 23.8℃
  • 맑음보은 26.3℃
  • 맑음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7.2℃
  • 맑음경주시 24.6℃
  • 맑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동정


충북대학교병원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사업 운영 2주년 맞아

충북지역 암생존자 450여명 등록 서비스 제공

충북대학교병원(원장 한헌석)은 지난 2017년 7월 보건복지부로부터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시범사업기관으로 지정된 이래 올해로 사업 운영 2주년을 맞이했다고 19일 밝혔다.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는 충북지역에 거주하는 암 생존자에게 통합지지서비스 제공체계 확립 및 접근성 향상과 암생존자와 가족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역할을 수행하며 2017년 9월 19일 개소 후 현재까지 충북지역의 암생존자 450여명이 등록되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암 생존자는 암 진단과 치료 후 △재발이나 전이에 대한 위험 △피로, 통증, 수면장애, 림프부종 등의 다양한 신체적 고통과 불안 △우울 등의 정신적 고통 △암 관련 치료비나 직업 상실로 인한 경제․사회적 어려움을 경험하게 된다.

이에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는 상담과 암의 재발, 전이, 2차암을 예방하기 위한 건강관리 교육 및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생활에 활력을 주고 집중관리군에 있어서는 클리닉 진료까지 운영하는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불어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 그 외 물리치료사, 영양사, 임상심리사가 참여하는 다학제적 접근을 통해 암생존자가 경험하는 다양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암생존자 맞춤형 통합지지서비스를 제공하며 암생존자와 가족의 보다 나은 삶의 질 향상 및 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재우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장은 “앞으로도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는 충북지역의 암환자와 가족들에게 암치료 후 경험하는 다양한 어려움에 대해 통합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삶의 질이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더 많은 지역의 암생존자들이 센터에서 제공되는 교육과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등록 대상은 충북지역에 거주하는 암치료를 마친 주민이라면 누구나 이용가능하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