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7℃
  • 맑음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5.1℃
  • 맑음대전 25.5℃
  • 구름조금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2.2℃
  • 맑음광주 25.6℃
  • 맑음부산 25.3℃
  • 맑음고창 24.9℃
  • 맑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3.7℃
  • 맑음보은 24.0℃
  • 맑음금산 24.2℃
  • 맑음강진군 26.5℃
  • 구름많음경주시 24.2℃
  • 맑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동정


화순전남대병원, ‘5대암 빅데이터 센터’ 선정

국립암센터 연계, 표준 임상 데이터 구축 앞장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신)은 “본원이 대장암··폐암·간암·유방암·전립선암 등 5대 암 ‘빅데이터 센터’로 선정돼 관련 암종별 표준 임상데이터 구축에 앞장서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화순전남대병원은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 공모에서 헬스케어 분야의 ‘빅데이터 센터’로 분당서울대병원·서울대 산학협력단과 함께 선정됐다. 

이를 계기로 대장암··폐암·간암·유방암·전립선암 등 5대 암종별 진단데이터·치료와 추적관찰 데이터 등 표준 임상데이터를 생산·구축, ‘빅데이터 플랫폼’으로 지정된 국립암센터와 연계해나갈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2021년 12월까지 진행되며, 총 9억원을 지원받게 된다.

정부는 이같은 암환자 대상의 빅데이터를 국가 단위의 암 진단과 치료 결정, 항암치료제 연구개발 등에 활용해 향후 효과적인 암 예방·진단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은 헬스케어 등 우리 사회의 10개 주요분야에서 거점역할을 맡을 센터를 선정, 빅데이터 네트워크를 구축해 국민들의 삶 개선에 도움을 주려는 대형국책사업이다.
  
화순전남대병원의 5대암 빅데이터 센터장인 민정준 의생명연구원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암특화병원으로서, 국가 단위의 암 진료정보 공유를 통한 신뢰도 증진과 암 진료수준의 향상이 기대된다”며 “병원의 정보전산능력을 한층 강화시키는 부수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