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24.4℃
  • 구름많음강릉 22.1℃
  • 맑음서울 24.6℃
  • 맑음대전 28.4℃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7.4℃
  • 맑음광주 28.0℃
  • 맑음부산 27.9℃
  • 맑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6.2℃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8.0℃
  • 맑음강진군 27.6℃
  • 맑음경주시 30.2℃
  • 맑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동정


KMA POLICY 특위 신임 위원장에 김홍식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의장 이철호)는 “운영위원회를 열고 KMA POLICY 특별위원회(이하 특위) 신임 위원장으로 김홍식 특위 전문위원회 위원장(배산메디컬내과의원)을 임명했다.”고 18일 밝혔다.

김홍식 신임 위원장은 “KMA POLICY는 국민의 건강과 보건의료를 발표하는 대한의사협회(KMA)의 공식 입장이다. 국민에게  올바른 건강정보를 제공하고, 정부에 효율적인 보건의료정책을 제시하면서 의료 환경을 점진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홍식 위원장은 현재 배산메디칼내과의원 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이전에 대한의사협회 정책이사, 부산광역시의사회 부의장, KMA POLICY 특별위원회 전문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했다.

KMA POLICY 특별위원회는 2017년 1월 당시 대의원회 김영완 부의장을 초대 위원장으로 공식 출범했다. KMA POLICY의 위상과 중요성을 감안하여 위원장의 첫 임기를 2020년 총회 때까지 보장하도록 대의원회 운영규정이 마련된 상태였다.  

그동안 전임 김영완 위원장은 KMA POLICY 특위를 반석위에 올려놓기 위해 중량감 있는 인사들을 초청하고, 이슈를 선점하는 주제로 공청회를 개최하는 등 2년 동안 활발한 추진력으로 특위를 연착륙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러나 올해 4월 정기총회에서 정관에 ‘감사 겸직 금지’ 조항이 신설되면서 감사직을 맡고 있는 김영완 위원장이 사퇴함에 따라, KMA POLICY 특위 내에서 전반적으로 브레인 역할을 해 온 김홍식 전문위원장을 위원장으로 추대하고, 제15차 대의원회 운영위원회에서 최종 임명함으로써 업무 공백 없이 순항할 수 있는 기틀을 잡게 됐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