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월)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5.9℃
  • 박무서울 23.7℃
  • 대전 22.6℃
  • 흐림대구 26.4℃
  • 구름많음울산 28.8℃
  • 광주 23.2℃
  • 구름조금부산 28.6℃
  • 흐림고창 22.5℃
  • 제주 27.2℃
  • 흐림강화 23.9℃
  • 흐림보은 21.9℃
  • 흐림금산 21.5℃
  • 흐림강진군 23.6℃
  • 구름많음경주시 29.5℃
  • 구름많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동정


자렐토, 신기능 보전 효능 담은 연구결과, ESC 2019서 발표

"RELOADED 및 CALLIPER서 심방세동 등 동반환자의 신장 보호 효과 확인"

바이엘코리아는 2019 유럽심장학회 연례학술대회(ESC 2019)에서 자렐토(성분명: 리바록사반)의 신기능 보전 혜택을 확인한 리얼월드 연구결과 2건이 발표됐다고 9일 밝혔다.


행사에서는 RELOADED CALLIPER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먼저 RELOADED는 독일의료보험 청구 데이터에 기록된 22339명의 데이터를 후향적으로 분석한 연구다. 신질환을 동반한 심방세동 환자군을 대상으로 자렐토 등 비-비타민K 길항 경구용 항응고제(NOAC) 혹은 비타민 K 길항제(VKA)의 말기 신부전 진행 상대위험도를 평가했다. 그 결과, 자렐토는 VKA 대비 신부전 진행 위험을 73% 감소시켰다. 급성 신장 손상 위험은 44% 낮췄다.


CALLIPER는 제2형 당뇨병 및 만성신질환을 모두 동반한 심방세동 환자군을 대상으로 진행된 연구다. 2012년부터 2017년까지 미국 의료청구 데이터베이스에 등록된 심방세동 환자 7372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연구결과, 자렐토는 VKA(와파린) 대비 신기능 저하 상대위험을 47%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2형 당뇨병을 동반하지 않은 만성신질환자에서는 자렐토가 와파린 대비 신기능 저하 상대위험을 50% 낮췄다.


미국 코네티컷 약학대 크레이그 콜만 교수는당뇨병 등을 동반한 환자의 신장 기능은 나이가 들수록 감소한다심방세동은 고령에서 호발하는 질환으로 환자의 독립적인 생활과 삶의 질 유지를 위해 신장기능을 보전할 수 있는 치료법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