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목)

  • 구름조금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5.1℃
  • 박무서울 24.6℃
  • 박무대전 23.0℃
  • 대구 21.4℃
  • 울산 21.3℃
  • 흐림광주 21.1℃
  • 부산 21.3℃
  • 흐림고창 21.6℃
  • 제주 24.0℃
  • 맑음강화 25.0℃
  • 흐림보은 21.8℃
  • 흐림금산 21.4℃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동정


전하초등학교, 울산대병원에 자선의료비 120만원 기탁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은 17일 오전 울산대학교병원 부속운영회의실에서 전하초등학교(교장 윤인숙)로부터 자선의료비 120만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울산대학교병원 정융기 병원장, 김영환 행정부원장, 안종준 진료부원장과 윤인숙 전하초등학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 기부금은 울산대학교병원 안에 운영중인 다솜병원학교 학생들이 손수 만든 작품을 바자회를 통해 마련한 금액이다. 소중한 금액인 만큼 병원의 보다 어려운 환자들을 돕고 싶다는 학생들의 희망에 따라 울산대학교병원에 기부를 하게 됐으며 전액 치료받는 있는 환자의 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울산대학교병원 정융기 병원장은 “울산대학교병원도 학생들이 건강을 빨리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학생 작품 전시를 통해 형성된 소중한 금액이니 만큼 꼭 필요한 환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용하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윤인숙 교장은 “힘겨운 투병생활 가운데 꿈을 향해 나아갈 수 있는 기반인 병원 속의 배움터를 마련해주고,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는 울산대병원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전하초등학교 역시 병원학교 학생의 내실있는 교육지원으로 성공적인 학업 및 사회복귀의 기초를 마련 할 수 있도록 전 교직원이 마음을 모아 한층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울산에서는 울산대학교병원이 백혈병 등 장기 치료와 입원이 불가피한 소아환자들이 학업을 이어갈 수 있게 하는 방법이자 희망인 '병원학교'을 운영 중이다. ‘다솜병원학교’는 울산대병원과 전하초등학교와 함께 운영하며 만성질환 치료로 인해 학업중단 위기에 있는 건강 장애 학생의 학업 연속성을 유지시켜 학습 결손 및 유급을 방지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