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조금강릉 29.2℃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조금대전 27.0℃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6.4℃
  • 흐림제주 24.4℃
  • 구름조금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25.8℃
  • 구름조금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26.6℃
  • 구름조금경주시 29.7℃
  • 흐림거제 28.2℃
기상청 제공

동정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개원 64주년 기념식 및 기념미사 진행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지난 27일 개원 64주년을 맞아 기념식 및 기념미사를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개원 기념식은 인천성모병원 홍승모 몬시뇰 병원장을 비롯해 주요 보직자 및 교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주요연혁 보고, 장기근속자 표창, 기념사 순으로 진행됐다. 기념식에서는 25년 근속한 내분비내과 한제호 교수를 비롯해 62명의 교직원이 장기근속 표창장을 받았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오랜 시간 자기자리에서 묵묵히 함께 해주신 교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현재 인천성모병원은 원내 리모델링 공사와 무선 네트워크망 구축 등을 통해 그동안 진료현장에서 불편했던 부분을 개선해 나가고 있다. 앞으로도 교직원과 함께 성장하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주교 인천교구장 정신철 주교는 인천성모병원 개원 64주년을 맞아 ‘화합과 이해의 중요성’을 주제로 특별강연을 진행했다. 

정신철 주교는 “개성은 서로 간의 존중과 격려 속에서 동시에 화합을 이룰 때 비로소 힘이 될 수 있다”면서 “역지사지의 자세로 서로 이해하고 배려하며 존중하는 문화는 가정이나 사회, 직장 등에서 꼭 필요한 덕목 중 하나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