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2 (화)

  • 구름조금동두천 22.2℃
  • 맑음강릉 26.3℃
  • 연무서울 23.0℃
  • 맑음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5.5℃
  • 구름조금울산 24.8℃
  • 구름많음광주 23.8℃
  • 구름많음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4.7℃
  • 흐림제주 23.8℃
  • 맑음강화 22.1℃
  • 구름조금보은 22.4℃
  • 맑음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4.1℃
  • 구름조금경주시 26.0℃
  • 구름많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동정


한국화이자제약 ‘감사 심포지엄’ 성료..혈우병 최신지견 공유

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은 지난 6 28일과 29일 이틀간 혈우병 치료전략과 차세대 혈우병 치료의 최신지견을 공유하는감사 심포지엄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올해로 3회를 맞은감사 심포지엄은 지난 2017년 혈우병 B치료제 베네픽스(성분명: 노나코그-알파, 화이자)의 국내 허가 15주년을 기념해 시작됐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국내외 의료전문가들이 참석했다. 혈우병 치료 트렌드에 대한 의견을 교류하고, 향후 발전방향을 제시하는 다양한 강의와 토론 세션이 진행됐다.


심포지엄 첫 날, 황태주 한국혈우재단 이사장이 좌장을 맡은 가운데혈우병 치료의 최신지견에 대한 발표세션이 진행됐다. 세부적으로개별화된 혈우병 예방요법(Personalized Prophylaxis)에 대한 글로벌 모델환자별 맞춤형 치료(Individualized care) 경험을 통해 본 혈우병 B 예방요법 원칙의 임상적 적용데이터 수집 경험의 중요성과 리얼월드에서의 혈우병 치료환경 등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은 인하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김순기 교수가 좌장을 맡았다. 혈우병 치료의 새 시대: 이미 와 있는 미래를 주제로 새로운 치료기술과 신약을 조망하는 세션이 진행됐다. ‘균형감 있는 시각으로 본 혈우병 신규 치료제주제발표에서는 혈우병 유전자 치료의 3가지 접근방향과 목표 등이 다뤄졌고, 이어진 발표에서는 새로운 혈우병 치료제의 기전 등이 소개됐다.


연자로 참석한 캐나다 캘거리대학 만치우 푼 교수는 "혈우병 치료 패러다임이 환자의 출혈형, 신체활동량, 관절병증, 활동량 및 약동학적 기전 등을 고려해 개인별 최적화된 예방요법을 제공하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며 "개별화된 혈우병 예방요법은 연간 출혈률을 낮춰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한국화이자제약 희귀질환사업부 총괄 조연진 상무는 "우리는 혈우병 분야 리딩 기업으로 유전자 치료제 등 환자의 삶을 바꿀 수 있는 혁신 치료제를 개발,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내 혈우병 치료환경 개선에 대한 책임감과 사명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