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6.4℃
  • 구름조금강릉 24.6℃
  • 구름많음서울 25.8℃
  • 구름많음대전 27.2℃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많음울산 25.8℃
  • 구름조금광주 27.3℃
  • 구름조금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4.9℃
  • 맑음제주 22.2℃
  • 구름조금강화 21.9℃
  • 맑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7.6℃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행사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기후환경건강 심포지움 (6/20~21)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에서 오는 20-21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양일간 WHO 아시아-태평양 환경보건센터 서울유치를 기념해 ‘기후환경건강 심포지움’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움은 아·태 지역 기후변화, 대기오염의 건강영향을 평가하고 저감을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이번 ‘기후환경건강 심포지움’은 서울시가 주최하며, 환경보건센터연합회와 미세먼지사업단이 주관하고,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 지부 (WPRO, World Health Organization), 환경부, 서울대가 후원한다.

심포지움 첫 날에는 △세션 1: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환경보건  △세션 2: 기후변화, 대기오염과 건강 △세션 3: 월경성 대기오염을 논의한다. 특히, 미칼 크리자노프스키(Michal Krzyzanowski) 킹스칼리지런던대 객원교수가 WHO 유럽 환경보건센터 설립과 운영 경험을 공유할 예정이다. 

둘째 날에는 △대기오염과 선천성 질환 △대기오염과 호흡기 질환 △대기오염과 심혈관 질환 등 현재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관심사인 대기오염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한다. 마지막 “기후변화와 공동의 이익” 세션에서는 각 계 각층의 참여자가 아∙태 지역의 환경과 건강을 논의하고 정보를 교환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환경보건센터연합회 홍윤철 회장은 “이번 회의 주요 관심사는 아∙태 지역 기후변화와 환경, 그리고 건강에 대한 공동의 노력을 이끌어 내는 것” 이라며 “이번 심포지움이 국제적 협력을 구축하는 초석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