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6 (목)

  • 맑음동두천 17.8℃
  • 맑음강릉 16.2℃
  • 연무서울 20.2℃
  • 박무대전 18.9℃
  • 구름많음대구 20.1℃
  • 맑음울산 21.1℃
  • 구름조금광주 20.5℃
  • 구름조금부산 21.7℃
  • 구름조금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0.9℃
  • 맑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6.5℃
  • 구름많음금산 17.1℃
  • 흐림강진군 17.6℃
  • 구름조금경주시 19.3℃
  • 구름많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동정


세브란스병원, 외과 입원전담전문의 확대 운영

제도 도입 후 병동 응급상황 발생 건수 27% 감소

세브란스병원은 14일 외과 입원전담전문의를 간담췌외과와 이식외과 병동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5월 위장관외과와 대장항문외과에 3명의 외과 전문의로 시작한 입원전담전문의 제도는 급성기 외과 입원환자 대상으로 시행됐다. 환자 안전에 대한 사회적 요구 증가와 입원 환자를 대상으로 한 전문 의료서비스 제공이 목표였다.

외과 전문의가 병동에 상주하며 환자가 입 · 퇴원할 때까지 수술 전 · 후 처치, 검사, 상처와 통증관리, 영양 관리, 합병증의 조기진단과 처치 등 의료서비스 질적 향상이 이뤄졌다. 환자들은 수술 후 상태 및 회복 과정에 대해 언제든 전문의와 상담하여 전문 진료의 지속성도 유지할 수 있었다.

실제 내부 조사 결과 외과 입원전담전문의 도입 후 응급상황 발생 건수가 약 27%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내부 의료진 만족도 역시 높았다. 의료진 만족도 설문조사에서 환자상태에 대한 즉각적인 대처 부분에서 점수가 높았고, 원활한 의사소통에 따른 업무의 효율성 측면에서 96%가 만족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세브란스병원은 올해 외과 입원전담전문의가 7명으로 확보된 만큼 간담췌외과와 이식외과 병동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김명수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외과부장은 "외과 입원전담전문의 제도를 통해 환자들에게 한 차원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의료진 간 협력을 통해 환자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외과 입원전담전문의를 더욱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