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6 (화)

  • 맑음동두천 -3.6℃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2.0℃
  • 연무대구 2.5℃
  • 연무울산 5.7℃
  • 맑음광주 1.1℃
  • 박무부산 7.2℃
  • 맑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6.8℃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4.4℃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1.2℃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동정


"나의 생애를 인류 봉사에 바칠 것을 엄숙히 서약하노라"

고대의대, 2018학년도 졸업식 및 히포크라테스 선서식 거행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이 25일 오후 2시 의과대학 본관 유광사홀에서 '2018학년도 졸업식 및 히포크라테스 선서식'을 거행했다고 전했다.



이날 선서식에는 제77회 의과대학 졸업생 99명 · 제7회 의학전문대학원 졸업생 9명 등 총 108명의 졸업생이 학위기를 받았다. 내 · 외빈 및 학부모 4백여 명은 졸업생들의 희망찬 미래를 응원했다.

손호성 교무부학장의 개회사로 막을 연 졸업식은 △국민의례 △내 · 외빈 소개 △이홍식 의과대학장 식사 △이기형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축사 △김숙희 의과대학 교우회장 축사 △학위기 수여 △졸업생 대표 졸업사 △히포크라테스 선서 △교가제창 △폐식 순으로 진행됐다.

이홍식 의과대학장은 식사를 통해 "지난 긴 시간 동안 의사가 되기 위한 여러 과정을 통해 기본적인 소양을 습득하고 마침내 히포크라테스 선서로 동료의사로서 첫발을 내딛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환영한다."며, "앞으로 사회에 나가서 의사는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 학교에서 배운 대로 행동하길 바라며, 본인의 신체적 · 정신적 건강도 잘 챙겨 미래를 개척하는 고대의대 졸업생이 되어주길 기원한다."고 언급했다. 

이기형 의무부총장은 "끊임없이 공부 · 연구하며 초심을 잃지 말고 환자를 내 가족으로 생각하며, 늘 겸허한 마음으로 환자와 공감 · 소통하는 참된 의사가 되길 바란다."며,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 생애를 의사로서 봉사할 것을 엄숙히 선서하는 이 자리가 여러분의 밝은 미래를 향한 힘찬 첫 발걸음이 되길 기원한다."고 축하했다.

김숙희 교우회장은 "여러분의 무한한 가능성 · 잠재력을 인지하고 인문학뿐 아니라 다양한 학문에 정진해 융합형 인재가 되도록 노력해 주길 바란다."며, "항상 자부심 · 자긍심을 가지고 모교 이름을 빛내주길 바라며, 고대의대 교우회 신입회원이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격려했다.

졸업생 대표 김원준 학생은 졸업사를 통해 "지난 4년, 혹은 6년간 몸담은 고대의대가 무엇보다 소중한 이유는 우리 모두 인생에서 소중한 꿈과 친구를 얻었기 때문이다."라면서, "앞으로 힘들 때마다 학교에서 그렸던 꿈 · 함께한 친구들을 생각하며 따뜻한 마음을 지닌 의사로서 학교를 빛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