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3 (화)

  • 맑음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9.2℃
  • 연무서울 6.0℃
  • 박무대전 5.4℃
  • 박무대구 8.9℃
  • 흐림울산 12.2℃
  • 박무광주 7.0℃
  • 구름많음부산 14.3℃
  • 맑음고창 6.7℃
  • 구름조금제주 13.4℃
  • 맑음강화 7.3℃
  • 흐림보은 2.3℃
  • 맑음금산 2.7℃
  • 맑음강진군 7.6℃
  • 구름많음경주시 12.6℃
  • 구름조금거제 12.8℃
기상청 제공

동정


인천나누리병원 심승보 과장, ‘회전근개 파열’ 논문 2편 SCI급 저널 게재

‘회전근개 파열 위험인자’, ‘회전근개 봉합술 결과 비교’ 논문 발표

인천나누리병원은 “본원 관절센터 심승보 과장이 최근 어깨 회전근개 파열에 대한 2편의 연구논문을 발표했다. 2편 모두 국제적으로 영향력을 갖춘 SCI급 저널에 게재되는 성과를 거뒀다.”고 13일 밝혔다.

인천나누리병원 관절센터 심승보 과장이 제 1저자로 나서 연구를 진행한 ‘봉합 불가능한 회전근개 파열 위험인자 연구(Evaluation of risk factors for irreparable rotator cuff tear in patients older than age 70 including evaluation of radiologic factors of the shoulder)’가 SCI급 저널인 ‘JSES (Journal of shoulder and elbow surgery)’ 11월호에 게재됐다.

또 ‘50세 이하 환자에서 중간크기 회전근개 봉합술의 결과 비교 연구(A Comparative Study to Evaluate the Risk Factors for Medium-Sized Rotator Cuff Tear in Patients Younger Than 50 Years of Age)’가 SCI급 국제저널인 아스로스코피(Arthroscopy) 11월호에 실렸다. 특히 아스로스코피는 논문인용지수(Impact Factor)가 4.33으로 세계 정형외과 영역에서 권위 있는 저널로 꼽힌다.

심승보 과장은 아스로스코피 저널에 게재된 연구논문에서 “중간크기로 파열된 회전근개는 젊은 남자와 중년 이후 여성에게 많이 발생한다. 같은 크기의 파열이라도 보다 젊은층에서 수술하는 경우 그 결과가 좋아 진단 시 적극적인 치료를 빨리 시행 하는 것이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기술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