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8 (화)

  • 흐림동두천 25.5℃
  • 구름조금강릉 24.7℃
  • 구름많음서울 25.6℃
  • 맑음대전 26.7℃
  • 구름조금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4℃
  • 맑음광주 27.2℃
  • 맑음부산 27.7℃
  • 구름조금고창 25.5℃
  • 맑음제주 26.5℃
  • 흐림강화 23.1℃
  • 구름조금보은 26.3℃
  • 구름조금금산 26.5℃
  • 맑음강진군 28.2℃
  • 구름조금경주시 28.5℃
  • 맑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최신의학서적


한설희 명의의 치매 걱정 없는 행복한 노후

건국대학교병원 신경과 한설희 교수

건국대병원 신경과 한설희 교수가 최근 '한설희 명의의 치매 걱정 없는 행복한 노후'를 출간했다고 17일 전했다. 

저자 한 교수는 "치매는 올바른 생활습관이 가장 중요한 만큼 책을 통해 생활습관을 바꾸고 실천하는 게 중요하다."며, "습관을 바꾸면 누구나 백 세까지 팔팔하고 또렷하게 살 수 있고 이미 치매가 시작됐다 해도 진행 속도를 늦추거나 더는 진행되지 않게 할 수 있다."며, "이 책이 치매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없애고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집필 의의를 말했다.

이 책은 총 4부로 구성됐다. 1부는 '치매 예방하기'다. 치매를 막는 올바른 생활습관에 대해 담았다. 2부는 '치매 진단하기'다. K-AD8 자가진단, 임상치매등급, 주관인지저하 설문 등 치매 진단법 3가지의 샘플 테스트를 수록했다. 또, 치매로 오해하기 쉬운 질병 증상 및 노화 증상을 치매와 비교해서 설명했다. 3부 '치매 바로 알기'는 치매에 대한 오해 · 속설을 풀기 위해 진료실에서 가장 많이 하는 질문 10가지를 추려 설명했다. 치매의 단계별 증상을 자세히 소개하고, 알츠하이머병과 혈관성 치매 등 치매 종류별 증상도 소개했다. 4부 '치매 준비하고 받아들이기'는 치매 진단을 받은 후 환자 본인과 보호자의 마음가짐 · 준비, 대처법에 대해 담고 있다. 지자체나 국가에서 받을 수 있는 도움도 꼼꼼히 소개했다.

치매 예방을 위한 두뇌 트레이닝 프로그램도 별책부록으로 함께 구성했다. 매일 한 가지씩 2개월간 할 수 있으며 집중력, 시각지각력, 공간지각력, 계산력, 언어능력 등 뇌의 다양한 영역을 훈련시키는 프로그램이다.

한편, 한 교수는 대한치매학회를 창립한 치매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다. 퇴행성 뇌질환 · 치매를 전공한 의학박사이자 신경과 전문의로 미국 듀크의과대학 알츠하이머병 연구소에서 알츠하이머병의 기초연구를 하고 세인트루이스 워싱턴대학 알츠하이머병 연구소에서 임상연구를 진행했다. 일본 국립장수연구소에서 혈관성 치매 연구를 수행하고 국내외적으로 연구 업적과 공로를 인정받고 있다. 대한치매연구회와 대한치매학회를 창립했고 초대 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건국대학교병원 의료원장과 건국대학교 의무부총장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