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7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행정/보험


닥터헬기 6년, 5천명 이송 돌파

지역 거점응급의료센터 배치 요청 즉시 의료진 탑승․출동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6일 닥터헬기(응급의료 전용헬기, Air Ambulance)로 이송한 환자수가 5,000명을 돌파했으며, 이는 닥터헬기가 운항을 시작한지 6년만이라고 당일 밝혔다.

닥터헬기는 지역 거점응급의료센터에 배치되어 요청 즉시 의사 등 전문 의료진이 탑승․출동하고, 첨단 의료장비를 구비하여 응급환자 치료 및 이송 전용으로 사용하는 헬기를 말한다.



중증응급환자는 신속한 응급처치와 역량 있는 의료기관으로의 이송이 매우 중요하지만, 우리나라는 수도권 및 대도시에 응급의료자원이 집중되어 있어 대형 의료기관으로의 이송이 어려운 도서 및 산간지역은 골든타임을 지키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보건복지부는 도서 및 산간지역 응급환자에게 신속한 치료제공을 위해 2011년 이후 6개 지역을 닥터헬기 운영지역으로 선정하였고, 닥터헬기를 배치하여 운영 중이다.


2011년 9월 국내 최초로 운항을 개시한 닥터헬기는 그 해 76명의 중증응급환자를 이송했다. 2012년 320명, 2013년 485명, 2014년 950명,  2015년 941명, 2016년 1,196명을 이송하는 등 점차 운영횟수가 증가했다. 2017년 1월 4,000명 돌파에 이어 8개월만인 9월 6일 현재 이송 환자수가 5,000명을 돌파하였다.

11년 닥터헬기 도입 이후 닥터헬기를 통하여 이송된 환자들 중 3대 중증응급환자인 중증외상, 뇌혈관질환, 심혈관질환의 비율이 56.1%에 달한다. 그 외 호흡곤란, 화상, 의식저하, 쇼크 등의 기타 응급질환환자는 43,9%로 나타났다. 닥터헬기는 응급환자 이송을 신속하게 하여, 응급환자의 생존율 향상에 크게 활약하고 있다.


보건복지부는 “앞으로도 닥터헬기 운영지역을 현재 6개에서 11개로 점차 확대해 나갈 것이다. 지자체와 협조하여 배치병원 뿐만 아니라 소방, 해경 등 구급헬기 운영 기관과의 공조체계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