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1 (목)

  • 구름조금동두천 19.7℃
  • 구름조금강릉 13.3℃
  • 구름조금서울 18.2℃
  • 구름많음대전 16.4℃
  • 구름많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6℃
  • 구름많음광주 18.9℃
  • 구름많음부산 16.4℃
  • 흐림고창 16.9℃
  • 흐림제주 16.5℃
  • 구름조금강화 16.6℃
  • 구름많음보은 14.7℃
  • 구름많음금산 16.2℃
  • 흐림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IT


바이오센서스, ‘바이오프리덤 울트라’ 출시

심혈관질환 환자 위한 비(非)폴리머(Polymer) 약물 코팅 스텐트

관상동맥 스텐트 전문 회사 ‘바이오센서스(The Biosensors International Group)’가 심혈관질환 환자들을 위한 혁신적 스텐트 신제품 ‘바이오프리덤 울트라(BIOFREEDOM™ Ultra)’ 를 국내에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바이오 프리덤 울트라는 2020년 10월유럽 CE 인증을 획득했으며, 국내에서는 지난 2월 식약처의 허가를 받아 건강보험이 적용된다. 
 
바이오센서스가 공급하고 있는 주력 스텐트는 비(非)폴리머(Polymer) 약물 코팅 스텐트로, 바이오프리덤 (BIOFREEDOM™)’이 대표적인 제품이다. 일반적으로 약물방출스텐트에는 스텐트에 약물을 접착시키는 폴리머가 사용 돼, 스텐트 시술 후 폴리머로 인한 혈전이 발생할 위험이 있다. 

반면, 바이오프리덤은 폴리머 및 어떠한 방출조절제 없이 특수처리한 스텐트 표면에 자사가 개발한 약물이 직접 코팅됐다. 이를 통해 시술 후 발행할 수 있는 혈전 위험이 상대적으로 줄어 들고, 스텐트 시술 이후 필요한 이중항혈소판요법기간을 단축할 수 있어 출혈 고위험 환자군(HBR)에게 특히 유용하다. 

이번에 출시한 바이오프리덤 울트라는(BIOFREEDOM™ ULTRA) 바이오프리덤 스텐트의 최신 버전으로, 코발트크롬으로 만들어져 기존 제품에 비해 스텐트 두께가 훨씬 얇아졌다. (84μmβ) 덕분에 시술 과정이 더욱 간편하고 안전해졌으며, 환자에게 발생할 수 있는 병변의 손상 위험도 줄어들었다. 또한 스텐트 전달 시스템을 개선해 손상 병변까지 스텐트가 보다 부드럽고 손쉽게 도달 할 수 있도록 했다. 

바이오프리덤 울트라 스텐트를 시술 받은 400명의 출혈고위험군 환자를 대상으로 안전성과 유효성을 연구한 LEADERS FREE III  임상 결과에 따르면, 바이오프리덤 울트라는 안전성(사망, 심근경색, 혈전증 등의 발생)의 측면에서 바이오프리덤에 비해 비열등성을(non-inferiority) 입증했다. 또한, 출혈 고위험군(HBR)에서 이중항혈소판요법을 1달만 유지해도 1년 내에 발생하는 스텐트 혈전증 위험은 1.0%에 불과했다.

특히 바이오프리덤 울트라에 사용되는‘바이오리무스 A9 (Biolimus A9)’ 약물은 다른 리무스 계열 약물에 비해 10배 높은 친유성(Lipophilicity)을 가지고 있어, 스텐트가 병변까지 도달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약물 손실을 최소화한다. 또한, 혈관 벽에 접촉되는 특수처리한 스텐트 표면에만 약물을 코팅해, 바이오리무스 A9 약물이 타겟 병변까지 균일한 양으로 손실 없이 도달하게 도와준다. 

박세열 북아시아 총괄사장은 “바이오센서스는 지속적으로 혁신적인 기술을 바탕으로 심혈관질환환자를 위한 스텐트인 바이오프리덤과 바이오메트릭스 제품군을 공급해 왔다”며, “이번에 혁신적인 스텐트 디자인 및 더욱 얇은 두께의 바이오프리덤 울트라 스텐트를 출시함으로써, 의료진의 시술 과정과 환자의 치료 결과 개선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또한 “스텐트 제품 이외에도, Allegra TAVI system (심장내과용 경피적 심장판막삽입용 조직판막 시스템) 신규 제품의 인허가 작업 및 약물방출풍선 DCB(Drug Coated Balloon)의 허가 임상을 한국, 독일, 이탈리아, 아일랜드, 스페인, 영국 등 총 34개 사이트에서 진행하는 등 심혈관 치료 제품군의 파이프라인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