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8 (월)

  • 흐림동두천 0.8℃
  • 맑음강릉 8.0℃
  • 박무서울 4.6℃
  • 구름많음대전 1.5℃
  • 안개대구 0.5℃
  • 맑음울산 4.2℃
  • 안개광주 1.0℃
  • 맑음부산 4.5℃
  • 흐림고창 -2.0℃
  • 맑음제주 8.4℃
  • 흐림강화 -0.8℃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0.1℃
  • 흐림강진군 0.1℃
  • 구름많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IT


식약처, 의료기기 허가 제도 개선

환자맞춤형 의료기기 확대 등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환자맞춤형 의료기기 제도 개선, 프탈레이트류 사용금지 품목 확대 등 의료기기 허가제도의 합리적 개선을 주요내용으로 담은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행정예고 했다.

먼저 환자의 해부학적 구조를 바탕으로 제조해 정밀치료가 가능한 ‘환자맞춤형 의료기기’의 적용범위 중 기존 두개골 성형재료와 같은 3D 프린팅 제조공정을 이용한 의료기기에 ‘정형용품(스텐트 등)’ 및 ‘인체조직 및 기능대치품(인공혈관 등)’을 추가했다.

또한, 환자맞춤형 의료기기의 제조․품질 및 사용에서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제조업자가 ▲사용보고서 제출시 ‘환자에 적합한 모양 및 구조에 관한 자료’ 추가 ▲생산공정 및 품질관리 문서를 기록 관리하도록 했다.

환경호르몬인 디에틸핵산프탈레이트(DEHP) 등 프탈레이트류가 함유된 의료기기 사용을 금지하는 품목에는 ‘인공신장기용혈액회로’를 추가해 사용자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이번 관리방안은 미국, 유럽 등도 환경호르몬(프탈레이트류 등) 함유 의료기기의 사용 금지를 권고하는 등 관리를 강화하는 추세에 있고 국내도 ‘15년 7월부터 프탈레이트류 함유 수액세트의 사용을 금지한 바 있어 사용자 안전 확보체계를 한층 강화할 필요에 따른 것이다.

의료기기 신속심사 대상 범주에 ‘허가·신의료기술평가 통합운영 품목’을 추가해 통합운영 제도 활성화를 지원한다.

식약처는 “행정예고 기간 중 제출된 다양한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 앞으로도 의료기기 허가 제도의 운영상 미비점 등을 지속적으로 보완‧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