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8.8℃
  • 구름많음강릉 10.6℃
  • 구름많음서울 12.0℃
  • 흐림대전 11.9℃
  • 구름많음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5.0℃
  • 구름조금광주 14.0℃
  • 구름많음부산 16.2℃
  • 구름많음고창 11.5℃
  • 제주 17.7℃
  • 구름많음강화 9.3℃
  • 구름많음보은 7.7℃
  • 흐림금산 9.7℃
  • 구름많음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13.7℃
  • 구름많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대전협 “수련환경 개선의 현실적 대안 마련하라”

“여당·정부, 합의문 이행 노력 의지 없어”

대한전공의협의회(이하 대전협)는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의대생과 의료계를 자극하고 있다며 수련환경 개선의 현실적인 대안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대전협은 15일 성명서를 통해 여당과 정부의 합의문 이행을 위한 노력의 의지가 전혀 없는 것으로 평가한다며 유감의 뜻을 표했다.

 

대전협은 이번 의대생을 비롯한 범의료계의 단체행동의 원인은 분명히 정부에게 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의협과 학장단 그리고 일부 병원장들은 당장 닥쳐 올 재앙적 의료 공백 사태에 대한 우려를 해결하기 위해 학생들을 대신해 대승적 차원에서의 사과 의사를 밝힌 바 있다고 전했다.

 

이어 반면 여당과 정부는 졸속 정책 추진을 반성하기는커녕, 예상되는 의료 공백 사태를 악화시키는 태도로 일관하며 의대생과 의료계를 자극하고 있다그들이 제시하는 방향이 진정 국민의 건강과 국가 보건 의료의 발전을 위한 횡보인지 심히 우려스럽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대전협은 의과대학생 국가고시 미응시로 인해 촉발이 예상되는 수련환경 악화에 대한 현실적 대안 마련을 촉구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