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9 (화)

  •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조금강릉 3.8℃
  • 박무서울 2.2℃
  • 박무대전 -0.2℃
  • 박무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3.9℃
  • 박무광주 2.7℃
  • 구름많음부산 7.1℃
  • 흐림고창 1.7℃
  • 흐림제주 10.0℃
  • 흐림강화 -0.9℃
  • 구름많음보은 -3.9℃
  • 구름많음금산 -2.6℃
  • 구름많음강진군 1.5℃
  • 구름조금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동국제약, 산자부 주관 ‘맞춤형 진단 치료제품’ 신규 과제 선정

비침습형 바이오 의약품 개발로 접근성 및 시장 파급력 확대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은 아주대 약대와의 공동연구가 최근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관한 ‘2020년도 바이오산업 핵심기술 개발사업’의 ‘맞춤형 진단 치료제품’ 분야 신규 과제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바이오산업 핵심기술 개발사업은 산업통산자원부가 유망 신산업인 바이오 분야의 핵심기술 개발을 통해 산업화를 촉진하고 산업경쟁력을 제고해 미래의 신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주관하는 국책과제이다.

이번에 국책 과제로 선정된 연구는 ‘바이오의약품 비강 및 구강 점막용 고효율 약물 전달체 기술(DDS, drug delivery system) 개발’의 일환으로 비침습 구강점막 전달 바이오의약품을 개발하는 과제이다. 

회사 측은 “이번 과제를 통해 바이오 의약품의 구강점막 전달 기술을 개발하고 제품화할 계획이며 5년간 총 50억원 규모의 사업비 중 32억원을 정부로부터 지원받을 예정이다”라며 “아주대학교는 바이오 의약품에 지방산을 붙이는 ‘Fattigation 기술’을 적용해 그 동안 시도된 바 없는 점막투과성을 개선하는 연구를 수행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사는 도출된 물질의 비임상 평가 및 임상을 진행하는 등 각자 역할을 분담할 예정이다”라며 “이로써 구강점막으로 흡수 가능한 바이오 의약품을 개발해 2024년에 임상(1상)에 착수할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회사 관계자는 “바이오 의약품 시장은 국내 2.2조원 규모(2017년 기준)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세계적으로도 가장 많이 판매되는 의약품 100개 중 48개가 바이오 의약품일 정도로 큰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또한 “하지만 경구투여가 어려워 대부분 주사제형으로 투여되고 있는 실정인데 어린이나 노약자 등에게 고통을 주는 등의 문제점이 심각해 새로운 비침습적 투여기술의 개발이 필요한 상황이다”라며 “국내 최초로 비침습형 바이오 의약품을 개발하면 기존 주사제형으로 불편함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바이오 의약품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시장에서 파급력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