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9 (화)

  •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조금강릉 3.8℃
  • 박무서울 2.2℃
  • 박무대전 -0.2℃
  • 박무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3.9℃
  • 박무광주 2.7℃
  • 구름많음부산 7.1℃
  • 흐림고창 1.7℃
  • 흐림제주 10.0℃
  • 흐림강화 -0.9℃
  • 구름많음보은 -3.9℃
  • 구름많음금산 -2.6℃
  • 구름많음강진군 1.5℃
  • 구름조금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JW중외-C&C신약연구소, 표적항암제 상업화 라이선스 체결

STAT3 표적항암제에 비임상시험과 약물 생산연구 진행

JW중외제약은 자회사 C&C신약연구소와 차세대 표적항암제의 상업화를 위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본 계약으로 JW중외제약은 C&C신약연구소에서 발굴한 STAT3을 타깃으로 하는 'ST-2286(코드명)' 등 관련 모든 물질에 대한 권리를 획득했다. ST-2286은 STAT3을 억제하는 새로운 기전의 혁신신약(First-in-Class) 후보물질로 삼중음성유방암을 비롯해 위암, 대장암 등 고형암을 적응증으로 한다. STAT3은 암세포의 성장과 증식, 전이 및 약제 내성 형성에 관여하는 다수의 유전자의 발현을 촉진하는 단백질(전사인자)이다. 


C&C신약연구소가 진행한 전임상 시험 평가 결과에 따르면 ST-2286은 STAT3에 대한 우수한 선택성이 확인됐으며 STAT3 활성을 바이오마커로 갖는 다양한 고형암종에서 기존 표준요법 대비 높은 유효성과 안전성을 보였다. 


특히 삼중음성 유방암(triple-negative breast cancer)에 강력한 효능을 나타냈다. 삼중음성 유방암은 여성 호르몬과 표피성장인자(HER2)의 영향을 받지 않는 유방암의 한 종류로 아직까지 전 세계적으로 미충족 의료 수요가 매우 높은 영역이다.


회사 측은 “2023년 임상 1상 시험 개시를 목표로 STAT3 표적항암제에 대한 비임상시험과 약물 생산연구를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라며 “당사는 1983년 종합연구소, 1992년 C&C신약연구소 등을 설립한 이후 혁신신약(First-in-Class) 연구에 집중해 오며 글로벌 수준의 코어 테크놀러지 플랫폼(JWERLY, CLOVER)을 비롯한 다양한 연구기술을 통해 항암, 면역질환을 중심으로 신약 파이프라인을 구축해 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체 발굴한 신약후보물질에 대한 기술수출, 공동연구 등 글로벌 트렌드에 부합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활동을 다각적으로 전개하고 있다”며 “올해 당사의 전액 출자 자회사로 전환된 C&C신약연구소는 JW중외제약이 기술수출한 아토피 피부염치료제 ‘JW1601’, 통풍치료제 ‘URC102’를 발굴하는 등 글로벌 기준에 입각한 혁신신약 창출 성과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Chain-of-Innovation에 전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회사 관계자는 “STAT3이 종양의 발생, 성장, 전이에 밀접하게 관련이 있다는 사실이 다수의 연구에서 알려져 있지만 STAT3 표적항암제 개발은 아직까지 성공사례가 없다”며 “ST-2286이 다양한 세포주와 동물모델에서 단독, 병용요법 모두 뛰어난 항암효과가 확인된 만큼 미충족 수요를 해결하는 혁신신약으로 개발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