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27.4℃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6.1℃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5℃
  • 맑음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5.0℃
  • 맑음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5.5℃
  • 맑음금산 25.5℃
  • 맑음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6.4℃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GSK, 21년까지 10억 도즈의 팬데믹 항원보강제 시스템 구축

항원보강제 기술이 다수의 COVID-19 백신 효과와 규모 향상시키는데 도움될 것

GSK는 다수의 COVID19 항원보강제 백신 후보물질 개발 지원을 위해 2021년까지 10억 도즈의 팬데믹 항원보강제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5월 28일 밝혔다.

GSK는 자사의 팬데믹 백신 항원보강제 시스템이 COVID-19 백신 개발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GSK의 팬데믹 항원보강제를 사용하면 도즈 당 필요한 항원의 양이 줄어 더 많은 백신을 생산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백신을 제공할 수 있으며 지난 독감 유행시즌에 그 중요성을 입증했다. 추가로 백신 항원보강제는 면역반응을 향상 시킬 수 있으며 감염에 대해 더 강력하고 오래 지속되는 면역력을 생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GSK는 자사의 팬데믹 항원보강제 기술을 COVID-19 백신 후보 물질을 개발 중인 협력사에 제공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두고 있으며 현재까지 GSK는 백신 개발을 위해 북미, 유럽, 중국의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한 협력사들과 다양한 협력 관계를 맺고 있다. 

또한 잠재적인 파트너들과 향후 추가적인 협력안을 체결하기 위한 논의가 진행 중이고 GSK의 글로벌 공급망 확대가 검토된 이후 생산제조 확충 규모가 확정됐으며 영국, 미국, 캐나다 및 유럽 현장에서 COVID-19 백신에 사용할 항원보강제가 생산될 예정이다. 

GSK 글로벌 백신사업부 대표 로저 코너는 “이 팬데믹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두 개 이상의 백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며 이를 위해 당사는 전세계의 파트너사들과 협력하고 있다”며 “당사의 혁신적인 팬데믹 항원보강제 기술이 다수의 COVID-19 백신의 효과와 규모를 향상시키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이어 “제조 규모를 크게 확장시킴으로써 GSK는 2021년까지 최대 10억개의 항원보강제를 공급할 수 있게 되고 더 많은 사람들을 보호하며 COVID-19와 싸우고 있는 전세계의 노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회사 측은 “COVID-19 백신의 전례 없는 필요성을 고려해 당사는 리스크를 무릅쓰고 항원보강제 제조에 착수했으며 항원보강제의 생산 및 공급을 위한 기금에 대해 정부 및 국제 기구와 논의 중이다”라며 “공정한 과정을 통해 전세계 사람들에게 자사의 항원보강제를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기부를 포함해 정부 당국 및 세계 보건 기구의 협력을 바탕으로 전세계 최빈국에 항원보강제를 제공하는 것을 가장 중요한 노력의 일환으로 여기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사는 전세계가 팬데믹의 고통을 겪고 있는 이 단계 동안 제공되는 COVID-19 백신에 대한 판매 수익을 기대하지 않는다”며 “백신개발을 통해 얻은 수익은 내부 혹은 외부 투자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연구 및 장기적인 팬데믹 준비를 지원하기 위해 재투자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