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9 (월)

  • 흐림동두천 15.4℃
  • 구름많음강릉 15.8℃
  • 구름많음서울 15.5℃
  • 구름많음대전 14.4℃
  • 구름많음대구 12.0℃
  • 흐림울산 12.4℃
  • 흐림광주 12.6℃
  • 흐림부산 14.1℃
  • 흐림고창 12.4℃
  • 흐림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13.7℃
  • 구름많음보은 14.0℃
  • 구름많음금산 11.7℃
  • 흐림강진군 13.3℃
  • 흐림경주시 11.4℃
  • 흐림거제 12.1℃
기상청 제공

동정


건양대병원 김종엽 교수팀 한국연구재단 사업선정

난치성 코 폴립 치료를 위한 신약 후보물질 탐색

건양대병원(의료원장 최원준) 이비인후과 김종엽 교수 연구팀이 한국연구재단에서 공모한 개인기초연구사업과제에 선정돼 연구에 착수했다고 9일 밝혔다.

 

김 교수팀은 난치성 코 폴립 치료를 위한 신약 후보물질 탐색이라는 연구계획서를 제출해 최종 선정됨에 따라 3년에 걸쳐 한국연구재단으로부터 연구비를 지원받는다.

 

코 폴립은 코막힘, 두통, 후각소실, 기침 등을 유발해 삶의 질을 크게 떨어트리는 질환으로, 만성부비동염에서 흔히 동반되며 전체 인구의 약 4%, 천식 환자의 26-48%에서 관찰되고, 특히 아스피린 과민성 환자의 8-26%에서 발생된다고 보고되었다.

 

치료법은 수술적 제거가 유일하나, 재발률과 합병증 발생 위험을 낮추고자 바이오 의약품을 이용한 약물치료로 전환하자는 시도가 이뤄지고 있다.

 

김 교수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코 폴립 조직에서 후성유전학적 변화 및 차이를 통해 특정 유전자의 역할을 규명하고 이 유전자를 조절하는 신약 후보물질을 탐색하고 기능을 규명하게 된다.

 

연구책임자인 건양대병원 김종엽 교수는 새로운 바이오 의약품이 개발되면 환자 맞춤형 정밀의학 구현뿐 아니라 개인 및 사회적 의료비용을 경감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기초과학과 임상의학의 융합연구를 통해 연구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융합적 중개임상연구로 확대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