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9.3℃
  • 흐림강릉 4.9℃
  • 구름많음서울 9.9℃
  • 구름조금대전 14.6℃
  • 구름많음대구 12.2℃
  • 구름많음울산 10.5℃
  • 구름많음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2.2℃
  • 구름많음고창 10.7℃
  • 흐림제주 12.6℃
  • 구름많음강화 10.2℃
  • 구름많음보은 11.9℃
  • 구름많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3.4℃
  • 흐림경주시 10.0℃
  • 구름조금거제 13.7℃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휴온스글로벌, 전년대비 19% 성장해 최대 매출 4천억원 돌파

신제품 매출 확대와 글로벌 시장 경쟁력 강화로 성장 이끌어 갈 것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 김완섭)은 2019년 연결재무제표 기준 연 매출이 전년대비 19% 성장한 4494억원으로 지난 2016년 지주사 전환 이후 최대 매출인 4천억원을 돌파했으며 영업이익은 7% 증가한 729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밝혔다. 

자회사인 ‘휴온스’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은 전년대비 11% 성장한 3650억원, 영업이익은 7% 증가한 484억원을 기록했으며 ‘휴메딕스’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이 전년대비 21% 성장한 786억원, 영업이익은 24% 증가한 133억원으로 성장세를 보여줬다.

또한 감염관리 전문업체 ‘휴온스메디케어’는 점안제 및 전문의약품 사업 등의 호조로 2019년 매출액 전년대비 42% 성장한 349억원을 기록하고 영업이익은 174% 증가한 63억원을 달성해 지주사 성장에 힘을 보탰다.

회사 측은 “핵심 자회사인 ‘휴온스(대표 엄기안)’와 ‘휴메딕스(대표 김진환)’의 내실 경영 강화로 각 사의 주력 사업부가 견고한 성장세를 보이고 ‘리즈톡스’, ‘하이히알원스’ 등 신제품이 성과를 내면서 호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보인다”며 “휴온스의 경우 수탁사업이 점안제 증설 라인의 향상된 생산성으로 수탁 매출이 13% 성장하고 웰빙의약품과 ‘휴온스내츄럴’, ‘휴온스네이처’ 등 자회사를 통한 건강기능식품 사업의 매출 증대도 성장을 뒷받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휴메딕스는 주력 사업부인 에스테틱 부문의 견조한 성장이 견인차 역할을 했으며 ‘히알루론산 필러(엘라비에 프리미어)’와 ‘보툴리눔 톡신(리즈톡스)’, ‘에스테틱 의료장비(더마샤인 시리즈)’의 통합 마케팅 전략이 주효했다”며 “전국으로 확대된 에스테틱 영업 인력을 통해 매출 상승이 발생했다”고 덧붙였다.

윤성태 부회장은 “지난해 어려운 국내 경제 여건 속에서 그룹사 별로 본원적 경쟁력 강화, 사업 다각화, 글로벌 사업 확대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며 지속적인 성장 기반을 마련하는데 힘써왔다”며 “올해 역시 신제품 매출 확대와 오픈이노베이션에 기반한 비즈모델 창출, 글로벌 시장 경쟁력 강화 등을 통해 성장을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