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9 (수)

  • 맑음동두천 20.7℃
  • 맑음강릉 26.0℃
  • 맑음서울 21.0℃
  • 맑음대전 21.8℃
  • 맑음대구 21.7℃
  • 맑음울산 23.5℃
  • 맑음광주 20.9℃
  • 맑음부산 22.8℃
  • 맑음고창 22.1℃
  • 맑음제주 25.5℃
  • 맑음강화 19.4℃
  • 맑음보은 20.1℃
  • 맑음금산 21.8℃
  • 맑음강진군 22.3℃
  • 맑음경주시 23.6℃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의료기관장 등 직원 결핵검진 등 실시 않으면 200만원 과태료

결핵예방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

정부는 오는 6월 12일부터 의료기관이나 학교의 장 등이 종사자․교직원에게 결핵검진 및 잠복결핵감염검진을 실시하지 않은 경우 2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결핵검진 등을 실시하지 않은 기관의 장에게 부과하는 과태료의 기준을 정한 ‘결핵예방법 시행령 일부 개정령안’이 29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고 당일 밝혔다.

오는 6월 12일부터 시행된다.

이는 결핵예방법 개정(법률 제15871호, ‘18.12.11. 공포, ’19.6.12. 시행)으로 의료기관이나 학교의 장 등이 종사자․교직원에게 결핵검진 및 잠복결핵감염검진을 실시하지 않은 경우 2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도록 함에 따라 시행령에서 과태료의 부과 기준을 정하는 것이다.

시행령에서 정한 과태료의 부과 기준은 다음과 같다.

결핵검진․잠복결핵감염검진 실시 의무가 있는 자가 결핵검진(연 1회), 잠복결핵감염검진(종사기간 중 1회)을 실시하지 않은 경우 과태료 금액은 1차 위반 100만 원, 2차 위반 150만 원, 3차 이상 위반 시 200만 원으로 한다. 의무자는 의료기관의 장, 산후조리업자, 초중고 학교의 장, 유치원․어린이집의 장, 아동복지시설의 장 등이다.

위반 횟수의 산정은 최근 2년 동안 동일 위반 행위로 부과처분을 받은 경우 적용되며, 위반 내용․정도 등에 따라 과태료 금액의 1/2분의 범위 내에서 감경 또는 증액하여 부과할 수 있도록 하였다. 

보건복지부 김기남 질병정책과장은 “지난 해 12월 결핵예방법 개정으로 결핵검진 등 의무실시 기관이 규정을 준수하지 않은 경우 과태료 부과․징수권자 및 부과기준에 관한 근거규정이 마련되었다”고 전했다.

또한 “그 후속조치로 이번에 시행령이 개정되어 과태료 부과 기준이 구체화된 만큼, 결핵 검진 등의 실시 의무가 있는 기관은 종사자 등에게 법령에 따른 결핵검진․잠복결핵감염검진을 철저히 실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