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5 (금)

  • 흐림동두천 4.8℃
  • 맑음강릉 9.8℃
  • 연무서울 7.8℃
  • 구름조금대전 8.5℃
  • 구름많음대구 8.7℃
  • 흐림울산 6.5℃
  • 박무광주 9.1℃
  • 부산 8.0℃
  • 구름많음고창 9.4℃
  • 구름조금제주 12.4℃
  • 흐림강화 4.2℃
  • 구름많음보은 7.0℃
  • 구름많음금산 7.2℃
  • 구름많음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8.9℃
  • 구름많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학술/학회


이화의대 이지희 교수팀, '대식세포의 암 전이 억제 효과' 확인

사멸 세포 인식 및 포식 작용 시 대식세포의 암 전이 억제 효과 규명

암 전이를 억제하는 대식세포의 효과가 국내 연구팀에 의해 확인됐다.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생리학교실 이지희 교수 연구팀은 '사멸된 암세포에 의한 대식세포의 프로그래밍을 통한 암 진화 및 전이 억제 효과 발견'이라는 연구를 진행해 이 같은 효과를 규명했다.

15일 이화의료원에 따르면,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항염증 및 조직 치유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사멸세포의 인식 및 포식 작용(Efferocytosis)의 암 세포의 중간엽 전환(Epithelial-Mesenchymal Transition, EMT) 및 이동 · 침투 억제 효과를 2D와 3D 세포 배양을 통해 새롭게 규명했다. 아울러 사멸된 세포를 생쥐 피하에 투여 시 종양의 항전이 효과가 나타난 것을 확인했다.

기존 여러 연구에서는 종양미세환경의 종양 관련 대식세포가 암치료를 방해하고 암의 진화를 도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이번 연구에서는 대식세포가 사멸화 세포와 작용 시 리프로그래밍돼 전이에 근간이 되는 암세포의 EMT 및 이동 · 침투를 억제하여 항암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연구팀에 따르면, 암이 생명에 위협을 가하는 가장 큰 원인은 암 세포의 전이성에 있으며, 암으로 인한 사망의 대부분은 암 전이로 설명된다. 암 정복은 실질적으로는 암 전이와의 싸움이라 볼 수 있다. 현재 암 전이 기전에 관해 많은 연구가 진행되고 있지만, 이렇다할 치료제 개발로 이어지지 못하는 실정이다. 

이지희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는 향후 새로운 개념의 항 · 암전이 백신이나 세포 치료제, 세포 치료법의 부작용을 최소화한 무세포 사멸화세포 조건 배양 조성물을 이용한 치료제 개발 등에 있어 임상 적용 또는 실용화의 토대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기초연구사업(MRC 선도연구센터지원, 중견연구자지원사업과제)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공동연구팀은 교신저자 이지희 교수, 김용배 연구교수(제1저자), 공동연구 안영호, 이진화 교수, 이예지 연구원 및 정지혜 석사 과정 등으로 구성됐다.

연구 논문은 국제학술지 세포 및 분자 면역학(Cellular & Molecular Immunology)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