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8 (화)

  • 구름많음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7.5℃
  • 구름많음서울 7.3℃
  • 구름많음대전 8.0℃
  • 구름조금대구 8.0℃
  • 구름조금울산 8.4℃
  • 구름조금광주 9.7℃
  • 구름많음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7.2℃
  • 구름많음보은 6.8℃
  • 흐림금산 5.5℃
  • 구름조금강진군 10.2℃
  • 구름많음경주시 8.1℃
  • 구름조금거제 9.4℃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식약처 등 정부,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예방 관리 강화 당부

노로바이러스 신고 건수 증가 추세, 개인위생 등 예방수칙 준수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교육부(장관 유은혜),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최근 노로바이러스 감염증의 신고건수 및 검출률이 증가함에 따라 개인위생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노로바이러스 감염증은 주로 겨울철에서 이듬해 초봄(11~4)까지 발생된다.


표본감시기관의 환자 감시 현황에 따르면 1111일부터 17일까지 90건이었던 신고 건수가 122일부터 8일까지 147건으로 조사돼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신고건수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급성설사질환을 유발하는 병원체 검사 중 병원체 표본감시에서는 48주차(11.25.~12.1.) 이후, 집단 환자 대상 검사에서는 47주차(11.18.~11.24.) 이후 노로바이러스 양성 건수가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노로바이러스 오염된 음식물과 물을 섭취했거나 환자 접촉을 통한 사람 간 전파가 가능한 감염병이다.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된 후 1~2일 안에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복통, 오한, 발열이 나타나기도 한다.

 

접촉감염은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환자의 구토물을 통해서 또는 손을 씻지 않고 만진 수도꼭지, 문고리 등을 다른 사람이 손으로 만진 후 오염된 손으로 입을 만지거나 음식물 섭취 시에도 감염될 수 있다.

 

정부는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감염예방 및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음식은 반드시 익혀먹고 물은 끓여 먹으며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지켜 줄 것을 당부했다.

 

또 노로바이러스 감염증이 발생한 경우 올바른 손 씻기, 환경소독 등을 실시하고 환자의 구토물에 오염된 물품 또는 접촉한 환경 화장실 등에 대한 소독을 올바른 절차를 통해 시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