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구름조금동두천 11.9℃
  • 구름조금강릉 14.3℃
  • 박무서울 12.2℃
  • 박무대전 11.9℃
  • 연무대구 11.9℃
  • 맑음울산 15.0℃
  • 박무광주 10.1℃
  • 맑음부산 16.9℃
  • 맑음고창 11.8℃
  • 맑음제주 16.2℃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7.2℃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9.0℃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내년부터 외과 레지던트 수련기간 3년 추진

‘전문의의 수련 및 자격 인정 등에 관한 규정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외과 레지던트 수련기간을 현행 4년에서 3년으로 단축하는 ‘전문의의 수련 및 자격 인정 등에 관한 규정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를 9월 10일부터 10월 19일까지(40일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외과 레지던트 수련기간은 3년으로 단축되며, 이를 통해 수련과정은 기본적 필수 외과수술과 입원환자 관리를 중심으로 수련체계가 개편될 예정이다.

현재 외과 레지던트 수련기간은 4년으로서, 1~3년차는 기본적 외과 수술 및 진료, 4년차는 세부분과(외과 영역 중 외상외과, 대장항문외과, 혈관외과, 소아외과 등 세부 전문수술 분야) 영역을 수련하는 체계이다. 

하지만 실제 배출된 외과 전문의의 대부분은 세부분과 수련 필요성이 낮은 의료기관에서 활동(의원 43.6%, 병원 21.4%, 종합병원 18.9%, 상급종합병원 16.1% 근무)하고 있어, 수련체계 효율화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다.

대한외과학회는 그간 수련기간 단축을 위해 전공의 연차별 수련교과과정을 역량중심으로 개편했다. 필수 수술에 대해 전공의 수련과정에서 충분히 습득할 수 있도록 관련 준비를 해왔다.

보건복지부 곽순헌 의료자원정책과장은 “외과 수련기간 단축은 1차 의료 외과전문의 양성뿐만 아니라 정부에서 추진 중인 입원전담전문의 확충 및 매년 미달을 겪고 있는 외과의 전공의 충원률 제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 했다.

보건복지부는 입법예고 기간 중 국민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한 후 개정안을 확정할 예정이다. 이번 개정안에 대하여 의견이 있는 단체 또는 개인은 2018년 10월 19일까지 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로 의견을 제출하면 된다. 개정안에 대한 상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www.mohw.go.kr)→ 정보 → 법령 → “입법·행정예고 전자공청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