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9 (수)

  • -동두천 13.8℃
  • -강릉 10.5℃
  • 맑음서울 14.4℃
  • 맑음대전 15.3℃
  • 흐림대구 12.9℃
  • 흐림울산 12.2℃
  • 구름많음광주 15.7℃
  • 흐림부산 12.7℃
  • -고창 16.1℃
  • 구름조금제주 16.1℃
  • -강화 13.0℃
  • -보은 13.0℃
  • -금산 13.1℃
  • -강진군 14.6℃
  • -경주시 12.3℃
  • -거제 13.8℃
기상청 제공

앞선 진료 현장노크


소아난청, 3세 이전 양쪽인공와우 이식해야 효과 최대

서울아산병원, 양측 인공와우수술 효과적 시기에 대한 기준 발표

서울아산병원은 “이비인후과 정종우, 박홍주 교수팀이 1995년부터 2016년까지 귀에 기형이 없으면서 순차적으로 양측 인공와우 이식수술을 받은 후 4년 이상 청력검사를 시행한 소아 난청 환자 73명을 분석한 결과, 두 번째 인공와우 이식수술까지 3.5세 이전에 모두 마친 경우 96.9%의 높은 언어인지능력을 보였다.”고 9일 밝혔다.

첫 인공와우 이식수술이 7세 이전에 이뤄진 경우에는 13세 이전에 반대쪽 귀 인공와우 이식수술을 했을 때 약 80%의 높은 언어인지능력을 보여 두 번째 수술은 시기가 늦더라도 성공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적으로 한쪽 인공와우 이식수술을 할 경우에는 7세 이전에 해야 청각중추가 발달하게 되는데, 이미 수술한 첫 번째 귀의 인공와우에 의해 뇌가 이미 청각 신호를 인지할 수 있어 반대쪽 귀의 수술시기가 조금 늦어도 성공적인 결과를 보이는 것으로 분석했다.

우리나라는 2005년 한쪽 인공와우 이식수술에 건강보험이 적용됐고 2009년부터 인공와우 이식수술 건강보험 혜택 범위가 ‘양이(兩耳)’로 넓어졌다. 2017년에는 인공와우 이식수술의 건강보험 적용연령이 15세에서 19세로 확대돼 더 많은 환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정종우 교수는 “이 연구결과가 두 번째 인공와우 수술을 앞두고 있는 많은 환자에게 수술 후 결과를 미리 예측할 수 있는 참고기준으로 사용될 수 있어, 수술 시기 결정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이미 한쪽을 수술한 환자의 경우 반대쪽 수술을 13세 이전에 시행한다면 성공적인 결과를 예측할 수 있으며, 시간이 지날수록 수술 결과가 떨어지기 때문에 반대 측 수술을 가능한 빠른 시기에 시행하는 것이 좋다”라고 말했다.

박홍주 교수는 “본 연구는 단일병원에서 시행한 연구 중 세계적으로 가장 대규모의 환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로서 의의가 있다. 늦었지만 두 번째 수술을 20세가 넘어서 한 환자도 성공적인 결과를 보이는 경우도 있으므로 수술 시기가 늦었다고 낙담하지 말고 적극적인 청각재활을 시도해야 한다.”고 권유했다.

본 연구는 최근 미국 이과학회와 신경이과학회의 학술지인 ‘이과학-신경학(Otology&Neurotology)’에 발표됐다. 2018년 6월 유럽 신경이과학회에 초청 발표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