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3 (화)

  • -동두천 5.8℃
  • -강릉 13.8℃
  • 연무서울 8.0℃
  • 박무대전 4.0℃
  • 박무대구 7.0℃
  • 박무울산 8.9℃
  • 박무광주 7.3℃
  • 맑음부산 11.4℃
  • -고창 12.1℃
  • 맑음제주 11.7℃
  • -강화 7.0℃
  • -보은 2.5℃
  • -금산 2.9℃
  • -강진군 4.5℃
  • -경주시 3.8℃
  • -거제 12.5℃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한의약 육성 위한 조례' 서울시의회 통과 '환영'

서울시민들이 한의약 의료 서비스 누릴 수 있는 계기 마련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박양숙 위원장이 2월 14일 대표발의한 '서울시 한의약 육성을 위한 조례안'이 지난 7일 서울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한바, 한의약 육성에 서울시가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이에 서울특별시한의사회(이하 한의사회)가 지난 9일 '서울특별시 한의약 육성을 위한 조례' 통과와 관련해 환영의 의사를 표명했다.

한의사회는 "이번 조례는 한의약 육성법이 선언적 의미만 있을 뿐 실천적 내용을 담지 못해 실질적인 효력을 발휘하기 어렵다. 그렇지만 지자체에서 처음으로 한의약 육성법을 근거로 구체적인 실천 조례를 만든 것이기 때문에 한의약 육성법이 법안으로서 실질적인 가치를 갖게 된 점이 본 안의 가장 큰 의의이다. 즉, 한의약이 명실상부한 치료의학으로 인정받아 지자체 예산이 시민의 건강 · 치료를 위해 좀 더 효율적으로 쓰일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한 것이라 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서구 선진국에서도 새로운 의학으로서 한의약 기술을 받아들이고 있다. 중국의 경우 국가 차원에서 전통의학인 중의학을 육성해 세계화를 모색하고 있다. 또한, 중앙정부뿐만 아니라 개별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도 중의학 육성을 위해 수천억 이상의 예산을 편성해 산업 육성을 하고 있다."라면서, "그런데 서울시를 비롯해 지방자치단체들은 관련 예산 편성이 미미하거나 거의 없는 수준이었다. 하지만 예산편성의 근거가 되는 서울시 한의약 육성을 위한 조례안이 통과됨에 따라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 한의약 육성에 대한 성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라고 했다.

박양숙 의원은 "서울시가 약령시 등 한의약 자원이 풍족한데도 한의약 육성에 미온적이었던 것은 아쉬운 일"이라며, "이번 조례로 우리 서울시민들이 신뢰하고 있는 전통의약인 한의약으로 질병의 예방부터 치료까지 안정적으로 한의약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서울특별시한의사회 홍주의 회장은 "서울시 한의약 육성을 위한 조례가 통과되도록 도와주신 모든 분의 노력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동안 지자체 사업 시행을 위한 예산을 마련할 때마다 근거 조례가 없다는 이유로 말할 수 없는 어려움을 많이 겪어 왔기 때문에 서울특별시 한의약 육성을 위한 조례가 통과된 것에 대해 더욱 기쁘다."며, "서울시에서 한의약을 통해 건강증진 및 치료사업으로 공공보건의료의 한 축으로 당당하게 자리매김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함에 따라 구체적 사업들을 계획 ·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