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7 (목)

  • -동두천 1.2℃
  • -강릉 5.3℃
  • 구름조금서울 2.1℃
  • 구름많음대전 4.3℃
  • 구름많음대구 6.3℃
  • 구름많음울산 7.1℃
  • 흐림광주 5.3℃
  • 구름많음부산 8.0℃
  • -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11.0℃
  • -강화 0.6℃
  • -보은 2.6℃
  • -금산 3.9℃
  • -강진군 8.1℃
  • -경주시 6.9℃
  • -거제 9.1℃

제약/유통


JW크라아젠, 교모세포종 치료제 ‘CreaVax-BC’ 임상 1/2상 개시

교모세포종 수술 받은 58명 대상으로 유효성과 안전성 평가

JW크라아젠(대표 이경준)이 자가 면역세포를 활용한 교모세포종 치료제 ‘CreaVax-BC’의 임상 1/2상이 내주부터 진행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최초 교모세포종 진단 후 수술을 받은 환자 58명을 대상으로 ‘CreaVax-BC’에 대한 유효성과 안전성을 평가하는 시험이다. 대상자모집은 분당차병원, 신촌세브란스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화순전남대병원, 서울아산병원, 고대안암병원 등 총 6개 기관에서 진행된다.

앞서 진행된 임상에서도 ‘CreaVax-BC’를 투여받은 교모세포종 환자는 병증이 진행되지 않은 생존기간과 전체 생존기간이 일반적인 교모종세포 환자보다 모두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임상시험에 통해서는 교모세포종 진행과 재발을 억제해서 생존기간이 연장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JW크라아젠이 1/2상을 진행하는 ‘CreaVax-BC’는 수지상세포를 이용한 자가 면역세포치료제다. 환자의 몸속에 존재하는 미성숙 수지상세포를 꺼내 항원을 주입해 성숙화시킨 다음 이를 면역세포가 인식해 암세포를 공격할 수 있는 형태로 다시 주입하는 것이다. 

이 기술의 핵심은 ‘CTP(Cytoplasmic Transduction Peptide)’라는 약물전달기술이다. JW크라아젠이 밝힌 내용에 따르면, CTP는 단백질과 생물학적 제제 의약품을 높은 세포막 투과효율로 세포 내로 전달할 수 있도록 해 세포질에 선택적으로 물질이 머물게 한다. 이러한 기술을 바탕으로 교모세포종 암환자에게 특이적으로 발현하는 암세포 항원을 수지상세포에 전달한다.  

이경준 JW크레아젠 대표는 “교모세포종은 희귀질환으로 임상 참여 환자의 원활한 모집을 통해 임상적 근거를 확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현재 교모세포종은 표준 치료로 수술, 방사선 치료, 화학요법이 사용되고 있으며, ‘CreaVax-BC’는 기존 표준 치료와 병용요법으로 사용돼 면역반응을 향상시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다”고 전망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