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4 (월)

  • -동두천 1.3℃
  • -강릉 6.7℃
  • 박무서울 4.4℃
  • 박무대전 5.2℃
  • 연무대구 3.2℃
  • 구름많음울산 6.8℃
  • 박무광주 6.2℃
  • 흐림부산 9.1℃
  • -고창 5.2℃
  • 흐림제주 10.7℃
  • -강화 2.7℃
  • -보은 1.3℃
  • -금산 3.5℃
  • -강진군 4.1℃
  • -경주시 2.1℃
  • -거제 5.5℃

기관/단체


10대 에이즈 감염자 빠르게 증가

감염 경로 파악할 길 없어 역학조사 사실상 포기

최근 모바일 채팅앱을 통해 성매매에 나선 여중생이 에이즈에 걸린 가운데, 추가 감염자를 확인하고 피해를 막으려는 조치가 뒤따르지 않아 추가 감염 위험에 청소년들이 노출된 것으로 드러났다.

12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성일종 의원(충남 서산·태안)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제출받은 '에이즈 발생 현황' 자료에 따르면, 에이즈 신규 감염자 수는 전 세계적으로 감소 추세에 있지만, 우리나라는 오히려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세계적으로는 2014년 에이즈 신규 감염자 수를 200만 명으로 추정하고 있는 가운데 2000년(310만 명) 대비 35%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고, 우리나라의 경우 2016년 에이즈 신규 감염자 수는 1,062명으로, 2005년(1,018명) 대비 4.32% 증가, 2000년(219명)과 비교하면 26%나 증가했다.



더 큰 문제는 10대 · 20대 남성 에이즈 신규 감염자의 수가 눈에 띄게 증가하는 것이다.

10대의 경우 2006년 10명에서 2016년 36명으로 늘었고, 20대의 경우에도 158명에서 360명으로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연령별 감염자 비율로도 10대의 경우 2000년 0.7%에서 2016년 3.3%로 늘었고, 20대의 경우에도 22.3%에서 33.8%로 증가했다. 반면, 30대의 경우 2000년 40.1%에서 2016년 22.6%로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에이즈 감염의 경우 잠복기가 10년인 것으로 고려하면, 10대 때 감염되어 20대에 감염 확인이 됐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어, 사실상 10대 감염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성일종 의원은 "에이즈 감염의 경우 후천성면역결핍증 예방법(에이즈 예방법)에 따르면, '보건복지부장관, 시·도지사, 시장·군수·구청장은 감염인 및 감염이 의심되는 충분한 사유가 있는 사람에 대하여 후천성면역결핍증에 관한 검진이나 전파 경로의 파악 등을 위한 역학조사를 할 수 있다.'고 명시되어 있는 만큼 역학조사에 나서야 하지만, 사생활 보호란 이유로 적극적인 조치에 나서지 않는 것은 직무유기로 볼 수 있다."면서, "생명보다 소중한 것이 없는 만큼 에이즈 등 추가 감염자를 막기 위한 보건당국의 적극적인 대처가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