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3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제약/유통


알보젠코리아, 비만 신약 '큐시미아' 국내 독점판권 확보

국내 비만치료제 시장 점유율 1위 회사로서, '큐시미아' 도입 통해 입지 강화

알보젠코리아(대표이사 장영희)가 미국에서 시판 중인 비만치료제 '큐시미아(Qsymia)'의 국내 독점판권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알보젠코리아는 로카세린, 부프로피온과 날트렉손 복합제와 함께 비만 신약 중 하나인 '큐시미아'의 국내판매 독점권 계약을 개발사인 미국 제약회사 비버스(Vivus)사와 체결했다.


이후 알보젠코리아는 큐시미아에 대한 국내 인허가와 영업 및 마케팅 활동을 담당하게 된다.


'큐시미아'는 펜터민과 토피라메이트 성분의 복합제로 2012년 7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체질량지수(BMI) 30㎏/㎡ 이상의 비만환자 또는 고혈압, 제2형 당뇨, 이상지질혈증 등 다른 위험인자가 있는 체질량지수 27㎏/㎡ 이상인 과체중 환자의 체중조절을 위한 식이 및 운동요법의 보조요법으로 승인 받았다.


알보젠은 전 세계 35개국에 진출한 글로벌 제약사로 한국에는 2012년 근화제약을 인수하여 한국에 진출하였고, 2015년 한화그룹 계열사였던 드림파마를 인수 후 양사 합병을 통하여 알보젠코리아로 출범하였다.


알보젠코리아는 현재 비만치료제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큐시미아'의 도입을 통해 비만치료제 전문 회사로서 입지를 더욱 강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