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0 (일)

  •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16.2℃
  • 구름조금대구 16.7℃
  • 구름많음울산 17.4℃
  • 맑음광주 18.3℃
  • 구름많음부산 18.8℃
  • 맑음고창 16.0℃
  • 맑음제주 19.3℃
  • 맑음강화 14.8℃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6.6℃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전체기사 보기

포토뉴스



각 지역 병·의원들 호스피스의 날 ‘합동 기념행사’ 개최
우리나라 정부는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결정에 관한 법률(2017년 8월 시행, 이하 연명의료결정법)’에 따라 매년 10월 둘째 주 토요일을 ‘호스피스의 날’로 정하고 있다. 올해는 10월 12일이다.이 날은 ‘세계 호스피스․완화의료의 날’이기도 하다. 정부는 ‘연명의료결정법’에 따라 기념일이 된 2017년 이전인 2013년부터 매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호스피스·완화의료’는 암 등 질환으로 말기환자로 진단을 받은 환자 또는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와 그 가족에게 통증과 증상의 완화 등을 포함한 신체적, 심리사회적, 영적 영역에 대한 종합적인 평가와 치료를 목적으로 하는 전인적 돌봄이다. ‘연명의료’는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에게 하는 심폐소생술, 혈액 투석, 항암제 투여, 인공호흡기 착용 및 그 밖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의학적 시술로서 치료효과 없이 임종과정의 기간만을 연장하는 것이다. 올해 호스피스완화의료 기념 슬로건은 환자와 가족의 어려움을 함께 한다는 의미의 '아픔을 덜고 마음을 채우다'이다. 이번 기념 행사는 지난 6월 발표된 '제1차 호스피스‧연명의료 종합계획(2019년 2023년)'에 따라 호스피스와 연명의료결정 분야

보건복지부,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로 서울대병원 추가 지정
보건복지부는 “10월 18일 서울대학교병원을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로 지정했다.”고 당일 밝혔다.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는 발달장애인이 의료서비스를 효율적·체계적으로 이용하도록 하고, 행동문제를 치료하기 위하여 보건복지부장관이 지정하는 의료기관이다. ‘발달장애인 권리보장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24조에 따라 지정하고 있다. 2019년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개소당 3억5000만 원을 지원한다.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추가 지정을 통해 발달장애인에 대한 의료지원과 행동문제 치료가 더욱 효과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게 됐다.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는 2016년 한양대학교병원과 양산부산대학교병원 2개소에서 운영을 시작하여, 올해 6월에 인하대학교병원·강원대학교병원·충북대학교병원·전북대학교병원 등 4개소가 추가로 지정된 바 있다. 지정심사 과정에서 서울대학교병원은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발달장애 등 복합·희귀난치·중증질환을 위한 통합(원스톱) 협진체계를 운영하고 있는 점이 강점으로 평가받았다. 보건복지부는 발달장애인 의료서비스 확대를 위하여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1개소 추가 지정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