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동두천 27.1℃
  • -강릉 24.5℃
  • 구름조금서울 25.9℃
  • 맑음대전 25.6℃
  • 구름조금대구 26.7℃
  • 구름많음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2.5℃
  • -고창 22.4℃
  • 흐림제주 19.9℃
  • -강화 24.9℃
  • -보은 25.1℃
  • -금산 25.0℃
  • -강진군 23.0℃
  • -경주시 25.4℃
  • -거제 24.2℃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SCL 서울의과학연구소, 창립 35주년 기념식 및 학술세미나 성료

전문가 300여 명 참석, 진단검사 및 병리학 분야 발전전략 논의

전문 검사기관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 이하 SCL)은 창립 35주년을 맞아 30일 본사가 위치한 용인 흥덕IT밸리 컨벤션센터에서 기념식을 갖고 미래 100년을 향한 미래 비전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SCL은 경영 방향성 확립 및 의료서비스 향상을 위한 슬로건 ‘국민의 건강과 함께한 신뢰 35년, 인류의 건강과 함께할 도약 100년’을 내걸고 최상의 의료서비스, 진정한 글로벌 의료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한 의지를 확고히 했다.

SCL 헬스케어그룹 이경률 회장은 “SCL은 1998년 국내 검사 전문기관 최초로 세계적인 정도관리기관인 CAP(College of American Pathologists)로부터 인증을 획득한 후 현재까지 20년간 최상의 검사 프로세스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35년간 국내 진단검사 분야 발전을 위한 혁신적인 검사 프로세스 도입, 체계적인 분석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의료기관을 향한 도전을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기념식에 이어 SCL은 진단검사의학 및 병리학 분야 최신 동향과 발전방향을 논의하는 ‘학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민원기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회장을 비롯해 송정한 대한진단검사의학회 이사장, 이건국 대한병리학회 이사장, 김완섭 건국대병원 병리과 교수, 장인호 대한임상병리사협회 회장 등 관련 분야 전문가 300여 명이 한 자리에 모였다. 

민원기 회장(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은 축사를 통해 “SCL 창립 35주년 맞아 진행되는 의미 있는 자리에 참석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지난 35년간 국내 진단검사의학 분야를 이끌어온 SCL이 앞으로 더욱 발전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건국 이사장(대한병리학회)은 “그 동안 병리분야의 발전을 위한 SCL의 노력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다양한 병리 관련 기관과 협력, 상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인호 회장(대한임상병리사협회)은 “SCL이 국내 최초 CAP 인증을 획득하여 임상검사에 대한 위상과 임상병리사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는 계기가 되었다”며 “향후 진단검사 분야의 선구자로서 더욱 성장하길 기원한다”고 축사를 전했다.

축사에 이어 진행된 특별강연에서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진단검사의학 관련 건강보험 및 제도 변화에 따른 대응방안과 병리학 분야 발전방향을 논의하는 뜻 깊은 시간이 마련됐다. 

특히 ‘SCL, 신생아 선별검사 27년’을 주제로 그 동안 우리나라 신생아 선별검사에 있어 SCL의 기여와 앞으로의 계획을 설명해 참석자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었다. 

SCL 안선현 전문의는 “신생아 선별검사의 대상이 되는 신생아 출생률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며 “사업적 측면에서 검사 건수의 하향세를 예측할 수 있지만 SCL은 우리나라 의료 복지의 관점에서 더욱 많은 검사들이 신생아 선별검사에 도입되어 조기에 질병을 발견하고 치료받아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경률 회장은 “35년간 SCL이 성장할 수 있는 원동력은 지역사회의 성원과 신뢰 덕분”이라며 “지역사회는 물론 전세계 인류 건강을 지키기 위한 노력은 의료기관으로서 당연한 소명이기 때문에 향후 제3국을 위한 후원 등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