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1.8℃
  • 맑음강릉 12.9℃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3.3℃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2.1℃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9.5℃
  • 구름조금제주 14.5℃
  • 맑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11.6℃
  • 맑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0.1℃
  • 맑음경주시 12.2℃
  • 구름조금거제 13.4℃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전남대병원, 과기부·NIPA ‘의료데이터분석 지능형SW 기술개발 사업’ 선정

3년간 280억 투입…AI 학습용 의료데이터 연계·통합 플랫폼 등 개발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과 화순전남대병원(병원장 정신)이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인공지능 의료산업을 주도할 한국형 의료데이터분석 지능형SW 개발 사업에 참여한다.

10일 전남대병원은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의료데이터분석 지능형 소프트웨어(SW) 기술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2018년부터 3년간 진행되며, 총 사업비 280억원 규모이다.”라고 밝혔다.

‘의료데이터분석 지능형 SW 기술개발 공모사업’은 국내 병원에서 축적한 환자의 진료·영상·유전체·생활습관 정보 등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해 의료진의 진료를 보조·지원하는 SW를 개발하는 것이다.

전남대병원은 폐암·대장암·전립선암·유방암·심뇌혈관질환·뇌정증·소아희귀난치성 유전질환·치매 등 8개 대상 질환 중 심뇌혈관질환과 대장암 분야에 참여하게 된다.

세부적으로 심혈관질환에는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김주한 교수팀, 뇌혈관질환은 전남대병원 신경외과 김태선 교수팀, 대장암은 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이완식 교수팀이 각각 참여한다.

이 사업은 질환별 고품질의 의료데이터를 보유한 23개 의료기관과 지능형 의료SW 기술 및 학습데이터 연계·통합 환경 개발을 담당할 19개 의료ICT·SW기업 등이 공동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해 추진된다.

구체적인 사업내용은 ▲AI 학습용 의료데이터 연계·통합 플랫폼 ▲AI기반 질환별 지능형 의료SW ▲질환별 예측·분석·진단·치료·예후관리 등 의료진 진료지원·보조하는 SW ▲의료데이터 통합 시각화 SW 등을 개발하는 것이다.

전남대병원은 “이번 사업은 진료·영상·유전체·생활습관 정보 등 다양한 의료데이터를 활용한 의료분야 지능형 SW 응용·상용화 서비스 기술 개발로 차세대 정밀의료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고, 의료 질 향상 및 의료비 절감 효과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