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5 (월)

  • 맑음동두천 19.0℃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7.4℃
  • 맑음대전 17.6℃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3.3℃
  • 맑음광주 18.5℃
  • 맑음부산 14.7℃
  • 맑음고창 14.0℃
  • 맑음제주 14.3℃
  • 맑음강화 14.4℃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5℃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2.7℃
  • 맑음거제 14.5℃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민간 의료기관 사이버공격 대응 능력 강화한다

의료기관 대상 사이버공격 유행 대한 분기별 보고서 발간 추진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이 민간 의료기관의 사이버 공격 대응 능력 강화를 위해 주요 공격 방법의 심층 분석 및 대응방법에 대한 분석보고서를 분기별로 발표한다.

전세계 의료환경 개선을 목적으로 하는 비영리 조직인 ECRI(Emergency Care Research Institute)는 “환자 안전을 위협하는 첫 번째 위험은 원격접속 시스템 해킹”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아울러 최근 국내 민간 의료기관에 대한 원격접속 공격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2021년 첫 번째 보고서는 ‘고도화된 원격접속 공격(RDP터널링)’에 대해 심층 분석한 자료로써, 보안장비의 탐지를 우회해 내부 시스템 제어권 탈취하는 등의 원격접속 공격 방법을 분석해 공격징후 탐지 및 사전 예방 등의 보안대책을 적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민간 의료기관 정보보호를 위해 지난 2월 1일부터 보건복지부가 무료로 제공하고 있는 민간의료기관 홈페이지 악성코드 탐지 서비스도 많은 의료기관이 신청을 요청했다.

현재 313개 의료기관(347개 누리집)을 대상으로 누리집의 모든 화면에 1일 1회 이상 악성코드 삽입 여부를 점검해 안전도 꾀하고 있다.

보건복지부 박민수 기획조정실장은 “많은 의료기관이 발간된 심층보고서와 누리집 악성코드 탐지서비스 활용을 통해 정보보호 강화에 협력해 줄 것과 진료정보 보호에 의료기관이 만전을 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보고서는 보건복지부 누리집 및 진료정보침해대응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