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8.2℃
  • 구름많음강릉 25.6℃
  • 구름많음서울 27.9℃
  • 흐림대전 26.4℃
  • 흐림대구 24.5℃
  • 구름많음울산 23.0℃
  • 흐림광주 29.7℃
  • 부산 22.6℃
  • 흐림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5.2℃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5.9℃
  • 구름많음강진군 30.1℃
  • 구름많음경주시 23.2℃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신제품정보


퓨젠바이오, '세포나'

혈당 조절 건강기능식품

퓨젠바이오가 당뇨의 근본 원인을 개선하는 신물질 ‘세리포리아 락세라타’를 주원료로 한 혈당 조절 건강기능식품 ‘세포나’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백색 부후균의 일종인 세리포리아 락세라타(이하 세리포리아)는 세포의 대사와 관여된 효소들을 활성화시켜 당뇨의 근본적인 원인인 인슐린 저항성을 개선하고 혈당을 조절하는 효과가 있다.

세포나는 미세 염증 등으로 인해 저하된 세포의 대사 능력을 복원하여 근본적인 대사 장애의 원인을 개선하는 세리포리아의 핵심 기전을 갖고 있다. 즉, 세리포리아는 음식물의 소화를 더디게 해 식후 혈당의 급격한 상승을 막는 기존 소재와 달리 당뇨의 원인이 되는 인슐린 저항성을 개선함으로써 장기적으로 혈당을 조절한다. 세포나는 정제형으로 1회 2정씩 충분한 물과 함께 섭취하면 된다. 

세리포리아는 다수의 전임상과 인체임상을 통해 효능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서울의 대학병원에서 2013년부터 2015년에 걸쳐 72명의 남녀를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에서는 인슐린 저항성 지표(HOMA-IR)가 전체 피험자군에서 34% 개선되었으며 인슐린 저항성이 상대적으로 높은 피험자 서브그룹에서는 더 큰 폭으로61% 개선되어 인슐린 저항성이 상대적으로 높은 사람에서 개선 효과가 현저히 증가되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전임상시험에서도 당뇨마우스에게 한 달간 세리포리아 섭취 시, 마우스의 혈중 인슐린 농도가 약 30% 감소하였음에도 공복혈당이 28% 감소하였는데 이는 인슐린 저항성이 개선되어 인슐린의 작용이 원활해짐에 따라 필요한 인슐린의 양이 감소한 것으로 볼 수 있다. 

퓨젠바이오 김윤수 대표는 “10년의 연구개발을 통해 혁신적인 바이오 헬스케어 신물질로 탄생한 세리포리아 락세라타가 국내는 물론 글로벌 당뇨 치료 시장의 획기적인 변화를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내년 대량생산 체제 구축과 함께 전세계에서 규모가 가장 큰 시장 중 하나인 미국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