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9.5℃
  • 서울 19.0℃
  • 대전 21.0℃
  • 흐림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22.6℃
  • 흐림광주 20.1℃
  • 흐림부산 20.2℃
  • 구름조금고창 19.6℃
  • 제주 21.0℃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21.1℃
  • 구름많음금산 21.6℃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조금경주시 23.7℃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명지병원, 감염병 안전장비 글로벌스탠다드 선도 추구

명지병원-(주)웃샘, 감염병 안전장비 공동연구 개발 협약


지병원과 국내최초로 음압캐리어 국산화에 성공한 웃샘이 코로나19 등 감염병의 2차 감염을 예방할 수 있는 안전장비의 공동연구 및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9일 오후 명지병원 뉴호라이즌힐링센터에서 진행된 ‘COVID-19 안전장비 공동 연구 및 기술교류 협력 협약식에는 명지병원 이왕준 이사장과 김진구 병원장, 웃샘의 이명식 대표와 우재민 상무 등 양측 관계자가 참석했다.

 

코로나19 거점병원인 명지병원과 생물안전시설 전문업체인 웃샘은 이번 협약에 따라 음압캐리어와 이동형 음압기 등의 성능 개선과 에크모(ECMO)를 비롯한 다양한 의료장비 및 부품의 연구개발을 임상과 연결, 국산 의료장비의 국제 경쟁력 강화에 적극 나서게 된다.

 

웃샘은 한국에서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음압 캐리어를 메르스 사태 이후 개발에 착수, 국내 최초로 국산화에 성공, 지난해 11월 조달청 벤처창업혁신조달제품 인증을 마치고 지자체와 의료기관에 공급하고 있다.

 

웃샘 이명식 대표는 감염병 대응뿐만 아니라 병원 시스템의 혁신과 발전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는 명지병원과 협력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공동 연구와 기술교류를 통해 의료기기와 부품의 수준이 한 층 높아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명지병원 이왕준 이사장은 의료장비 및 부품의 국산화를 넘어 글로벌스탠다드를 만들고, 또 이를 선도하겠다는 목표로 협약을 맺었다다양한 분야에서의 산··병 협력을 통해 첨단 의료장비의 핵심부품 국산화는 물론 기능과 디자인부문의 업그레이드도 추구하는 창의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