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많음동두천 32.9℃
  • 구름많음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35.3℃
  • 구름많음대전 33.4℃
  • 구름많음대구 32.1℃
  • 구름많음울산 29.6℃
  • 구름많음광주 34.1℃
  • 구름많음부산 32.0℃
  • 구름많음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33.3℃
  • 구름많음보은 32.3℃
  • 구름많음금산 32.3℃
  • 구름많음강진군 33.2℃
  • 흐림경주시 27.8℃
  • 구름많음거제 33.8℃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올해 국내제약계 신규채용규모 5300여명...영업·생산직 대다수

GC녹십자·셀트리온·한미약품 대규모 채용 계획

올해 국내제약계의 신규채용은 5300여명 규모가 될 전망이다. 직군별로는 영업직과 생산직이 가장 많았고, 기업별로는 GC녹십자(계열사 포함)가 대규모 채용을 준비 중이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 ‘2019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준비 과정에서 회원사 및 바이오기업을 대상으로올해 신규 채용 실적 및 계획을 조사한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99개 업체가 올 한해 5304명을 신규채용 하는 것으로 집계됐다상반기 3117명에 이어 하반기 2187명을 추가로 선발한다는 계획이다.


직군별로는 영업이 1632명으로 가장 많고생산(1525)이 뒤를 이었다이어 연구개발(773), 기타(793), 인허가(321), 국제업무(106순으로 조사됐다. GC녹십자(계열사 포함)는 연구개발 부문에서만 174명을 채용하고셀트리온은 생산파트에서만 260명을 뽑는다.


기업별로는 GC녹십자(계열사 포함)의 채용규모가 가장 크다올 한해 채용인원은 621명에 달할 전망이다. GC녹십자(계열사 포함)는 이미 상반기에 451명을 채용한데 이어 하반기 170명을 추가 선발할 예정이다


셀트리온은 상반기 267명을 고용하반기에는 200명을 새로 맞아들일 계획이다한미약품은 상반기 184명을 선발했으며, 하반기에는 제약기업 중 가장 많은 211명을 새로 뽑는다종근당은 하반기 채용절차를 마무리해 올 한해 38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99개 업체 가운데 채용박람회 부스 참여 기업은 68곳에 이른다. 이들 68개 기업 중 현장면접을 진행하는 21곳은 올 한해 973명을, 채용상담을 진행하는 47곳은 3254명을 이미 채용했거나 채용할 예정이다. 나머지 부스에 참여하지는 않지만 채용계획을 밝힌 31곳은 1077명에 달한다.


협회 관계자는 “미회신 기업은 물론 아직 하반기 채용 계획을 확정하지 않은 기업이 적지 않아 산업계 전반의 채용 규모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