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5 (월)

  • 구름조금동두천 29.1℃
  • 맑음강릉 30.4℃
  • 연무서울 29.4℃
  • 박무대전 29.5℃
  • 연무대구 29.2℃
  • 맑음울산 30.1℃
  • 맑음광주 29.0℃
  • 맑음부산 29.9℃
  • 맑음고창 29.4℃
  • 박무제주 27.2℃
  • 구름조금강화 29.7℃
  • 구름조금보은 29.5℃
  • 맑음금산 28.5℃
  • 맑음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28.9℃
  • 맑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서울성모, 네 번 연속 JCI 인증 성공

세계적 수준의 안전한 진료 환경 재입증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이 네 번째 JCI(국제 의료기관 평가위원회, Joint commission International) 인증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성모병원에 따르면 지난 7월 15일 오프닝 컨퍼런스를 시작으로 19일까지 5일간 6명의 JCI 전문 조사위원이 직접 방문해 조사했으며 지난 7월 25일 JCI측으로부터 최종 보고서를 통해 4차 인증 획득을 통보 받았다.


성모병원은 진료 시스템 외 수련교육병원 및 임상연구분야의 국제적 수준을 인정받는 Academic Medical Center Hospital Program 인증 획득으로 향후 2022년 7월 19일까지 JCI 인증이 유효하게 됐다.


이번 조사는 환자진료, 병원운영 및 수련교육과 연구 영역 등의 기준으로 약 1200여개 항목에 대한 문서 검토, 질 향상과 환자안전 등 시스템 추적조사, 환자 추적조사, 시설투어 및 환자 인터뷰 등 다양한 방법으로 조사가 진행됐으며 지난 3년간의 환자안전과 의료 질이 얼마나 향상됐는지를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


JCI 조사단은 환자안전과 의료 질 관리를 최우선으로 하는 병원의 정책이 지속적으로 유지되며, 실제 개선 과정과 객관적인 효과를 중점적으로 조사했다.


특정 영역이나 단일 프로그램에 미비 사항이 집중되지 않고 전반적으로 안정적인 조직과 프로그램을 유지하고 있으며 환자안전과 질 향상 및 윤리적 관점에서 리더십의 매우 높은 의지를 확인했다. 또한 의사, 간호사, 진료지원부서 등 전 직원이 인터뷰를 비롯한 광범위한 조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모습에 깊은 인상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용식 병원장은 “JCI 인증을 통해 서울성모병원이 세계적 수준의 안전한 진료 환경 유지하고 있으며, 의료 현장에서 발생하는 위험 요소들을 차단하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입증했다”며 “앞으로도 국제적으로 환자의 안전과 의료의 질이 최고로 우수한 병원임을 알리고, 전 세계 어떤 나라의 환자들이 방문해도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병원이 되도록 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