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6.6℃
  • 흐림서울 17.3℃
  • 흐림대전 17.3℃
  • 구름많음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9.7℃
  • 흐림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21.0℃
  • 흐림고창 19.2℃
  • 구름조금제주 21.8℃
  • 흐림강화 16.4℃
  • 흐림보은 16.0℃
  • 구름많음금산 16.3℃
  • 구름많음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1℃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씨제이헬스케어, 수액제 신공장 건설에 1000억원 투자

수액제 연간 5500만개 생산 가능...2020년 완공 예정

한국콜마 계열사 '씨제이헬스케어(대표 강석희)'가 수액제 사업 강화 일환으로 신공장 건설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씨제이헬스케어는 신공장 건설에 1000억원을 투자한다. 지난해 4월 한국콜마에 인수된 이후의 첫 대규모 투자사업이다. 신공장은 오송생명과학단지 내 위치한 오송공장 부지에 연면적 32,893( 1만 평) 규모로 지어진다




신공장은 수액제를 연간 5500만개(Bag) 생산할 수 있다. 공장이 완공되면, 씨제이헬스케어의 수액제 생산규모는 약 1억개(Bag)까지 늘어나게 된다.


씨제이헬스케어는 지난 1992년 세이프 플렉스 백(Safe flex bag/안전용기)을 국내 최초로 도입하며 수액제 사업에 진출했다. 기초수액제, 종합영양수액제(Total Parenteral Nutrition/TPN), 특수수액제 등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수액 신공장 건설은 씨제이헬스케어가 한국콜마의 계열사로 편입된 이후 사업 확장을 위해 진행된 투자 중 최대 규모다. 한국콜마는 계열사인 씨제이헬스케어를 통해 화장품, 제약, 건강기능성식품을 큰 축으로 하는 스타 비즈니스 모델을 완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씨제이헬스케어 변형원 상무는이번 신공장 건설은 원활한 수액제 공급 및 제품군 확장을 모색하기 위해 진행되는 것"이라며 "투자를 통해 생산역량을 강화,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전했다.


수액 신공장은 2020년 완공돼 2021년부터 본격적으로 생산에 돌입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