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흐림동두천 18.5℃
  • 흐림강릉 25.6℃
  • 서울 18.4℃
  • 대전 19.6℃
  • 흐림대구 22.1℃
  • 울산 19.6℃
  • 박무광주 19.5℃
  • 부산 18.7℃
  • 흐림고창 17.9℃
  • 흐림제주 24.8℃
  • 흐림강화 16.8℃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9℃
  • 흐림강진군 20.1℃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보건산업진흥원, 헬스케어 미래포럼 '환자관리 패러다임 변화' 개최

"우리나라는 원격의료 프레임에 갇혀있다. 세계 시장동향에 뒤쳐져"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27일 오후 3시부터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환자관리 패러다임 변화(웨어러블기기, 재택진료 중심)'를 대주제로 제2회 헬스케어 미래포럼을 개최했다.

송시영 교수(헬스케어 미래포럼 운영위원회 위원장)가 개회사에서 우리나라도 원격의료 등 기술발전에서 뒤쳐져서는 안 된다는 취지로 말했다.

송 교수는 "헬스케어 미래포럼은 의견 대립으로 의료정책에서 경색 된 다양한 입장차를 좁히는 접근의 장 역할을 하고, 공감대를 증대하는 모임으로 발전시키고자 한다."면서 "빅데이터와 웨어러블기기 등으로 환자 관리서비스가 세계적으로 한창 이다. 다양한 질병의 예측과 예방관리에서 일본 미국은 이미 상용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우리나라는 원격의료 프레임에 갇혀있다. 세계 시장동향에 뒤쳐진다. 고령화 기술발전에 대응하는 변화가 필요하다. 오늘 포럼이 그러한 변화의 밑거름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첫 번째 발표자인 윤건호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교수가 ‘웨어러블기기 중심 환자관리 패러다임 변화’를 주제로, 두 번째 발표를 맡은 허윤정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연구소장이 ‘재택진료 중심 환자관리 패러다임 변화’를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이어지는 패널토론에서는 송시영 연세대 교수가 좌장을 맡고, ▲강건욱 교수(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김미영 한국1형당뇨병환우회 대표 ▲김재현 무상의료운동본부 사무국장 ▲이세라 대한의사협회 기획이사 ▲양석래 유신C&C대표 ▲이햬원 대한병원의사협회 이사가 참석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