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3 (월)

  • 흐림동두천 19.0℃
  • 흐림강릉 19.4℃
  • 흐림서울 20.5℃
  • 흐림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7.1℃
  • 구름많음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20.1℃
  • 흐림제주 22.3℃
  • 흐림강화 18.1℃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4.4℃
  • 구름많음강진군 21.2℃
  • 구름많음경주시 24.2℃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행사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개원기념 국제심포지엄 개최 (5/17)

'Striving for a Better Life' 주제, 미국·일본 권위자 초청

암치유센터 ․ 여성질환센터 ․ 심혈관센터 학술대회도 함께 열려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이 오는 17일(금) 오후 1시부터 5층 대강당(달구벌대로 1035)에서 “Striving for a Better Life(더 나은 삶을 위한 노력)” 주제의 개원기념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동산병원의 성서 개원을 기념하는 첫 국제행사로서, 국외 특성화센터의 운영사례와 학술지식을 공유하여 새 병원이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고, 지역민에게 동산병원의 우수 의료기술과 최첨단 진료 환경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서울의대 정진엽 교수(前 보건복지부장관)의 ‘병원의 발전을 위한 경영혁신 사례’ 특강과 동산병원 및 특성화센터에 대한 소개가 있으며, 미국과 일본의 특성화센터 권위자를 초빙하여 암․심뇌혈관․여성질환의 치료법과 운영사례를 살펴본다. 또한 ‘인공지능은 의료를 어떻게 혁신하는가’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미래의료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외에도 심포지엄 전후로 동산병원 특성화센터인 암치유센터(17일 09:20, 세미나실1), 여성질환센터(17일 09:30, 세미나실2), 심혈관센터(18일 13:30, 세미나실2) 주관의 학술대회도 각각 개최된다.

한편, 성서에 문을 연 계명대 동산병원은 심뇌혈관질환센터․암치유센터 등 고난도 질환 위주의 환자중심 진료시스템을 구축하고, 복합질환의 검사와 진료절차를 간소화시키는 등 진료 편의를 극대화했다. 현재 일일 외래환자수 3,400명을 넘어서며 대구 서구권을 대표하는 상급종합병원으로서 활발히 운영 중이다. 심장이식수술을 비롯해 신장이식수술, 암 수술, 급성심근경색, 급성뇌졸중, 외상환자 등 고난도 중증질환 치료를 성공적으로 시행하고 있으며, 외래와 입원, 진료시스템 모두 빠르게 안정화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