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6 (화)

  • 흐림동두천 6.5℃
  • 구름많음강릉 5.0℃
  • 흐림서울 7.0℃
  • 흐림대전 7.9℃
  • 구름조금대구 9.4℃
  • 구름많음울산 8.8℃
  • 구름많음광주 8.3℃
  • 구름조금부산 10.9℃
  • 구름많음고창 3.6℃
  • 흐림제주 9.9℃
  • 흐림강화 5.8℃
  • 흐림보은 5.0℃
  • 흐림금산 4.7℃
  • 구름많음강진군 6.6℃
  • 구름조금경주시 7.3℃
  • 구름많음거제 9.6℃
기상청 제공

행사


국립중앙의료원, 2019년 제1차 심포지엄 개최(2/27)

'인공지능(AI) 시대에서 영상의학의 현재와 미래'

국립중앙의료원이 오는 27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연구동 9층 대강당에서 '인공지능(AI) 시대의 영상의학의 현재와 미래'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국립중앙의료원 공공보건의료연구소가 주최하고, 영상의학과가 주관하는 이번 심포지엄은 인공지능 기술이 의료 · 연구에 적용되는 현황을 살피고, 이에 따른 4차 산업혁명과 의료기술의 미래를 모색하는 취지 하에 마련됐다.

발제자로 나선 △박성호 서울아산병원 영상의학과 교수는 '인공지능과 차세대 의료' 주제로 인공지능 기술에 대한 설명과 의학적 관점에서 본 인공지능의 기초 · 의료 인공지능의 대표적 기능 등을 설명한다. △문원진 건국대병원 영상의학과 교수는 '치매영상과 인공지능' 주제로 발제에 나선다. 문 교수는 빅데이터 · 인공지능의 발달로 인한 치매영상진단의 변화에 주목하고, 치매 진단 영역에서의 인공지능 사용에 대한 사전 평가 및 사용 지침 마련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어 △김효석 필립스 코리아 신사업 총괄 부장은 'Healthcare Big Data, AI and Smart Hospital' 주제로 발제한다. 김 부장은 헬스케어 빅데이터를 통한 의료 분야의 변화 및 향후 스마트병원에 맞는 의료 전문가 지원의 필요성을 제안한다. △최치훈 충북대병원 영상의학과 교수는 '영상의학과 인공지능 연구적용의 예' 발제에서 뇌종양 · 뇌경색 연구 중심을 통한 인공지능 연구 내용을 발표하며, 향후 영상의학과에서 인공지능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를 제안한다. 주제 발표 이후에는 자유 토론 및 질의응답이 진행될 예정이다. 

국립중앙의료원 정기현 원장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인공지능 기술이 의료 · 연구에 어떻게 적용되는지 현황을 살펴보고,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기술 발달이 의료에 미치는 영향을 전망해 보고자 한다."며, "의료현장에서 인공지능 시대의 미래를 어떻게 맞이할지 생각해 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중앙의료원은 공공보건의료기관의 역할 · 책임을 모색하는 취지에서 지난해 총 13차에 걸친 심포지엄을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더욱 다양한 공공보건의료 정책 방향 및 이슈에 대한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