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2 (화)

  • 구름조금동두천 -0.6℃
  • 구름조금강릉 1.5℃
  • 구름조금서울 0.7℃
  • 흐림대전 2.6℃
  • 구름많음대구 4.3℃
  • 흐림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많음부산 4.9℃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7.3℃
  • 구름조금강화 0.0℃
  • 흐림보은 0.7℃
  • 흐림금산 1.1℃
  • 흐림강진군 4.7℃
  • 흐림경주시 2.5℃
  • 흐림거제 4.0℃
기상청 제공

행사


대전협,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개최(2/24)

전공의법 시행 이후 수련환경 변화, 수련 과정 중 알아야 할 법률 주제로 진행

대한전공의협의회(이하 대전협)가 오는 24일 오후 2시 SC 컨벤션 12층 아나리스 · 아이리스 홀에서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전공의법 시행 이후 수련환경 변화와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고 전공의 수련 과정 중 반드시 알아줘야 할 법률 등을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아나리스(A) 홀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실 김현지 비서관이 '국회를 통한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 △로펌고우 김대호 변호사가 '전공의 의료소송 대처 방법' △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 권근용 사무관이 '정부의 전문의 양성 정책' 주제로 특별 강연을 진행한다.

아이리스(B) 홀에서는 △대한전공의노조 안치현 위원장이 '전공의 노조' △법률사무소 도윤 성경화 변호사가 '당직비 청구 소송 가이드라인' △서울아산병원 김준환 입원전담전문의가 '새로운 직업 입원전담전문의 소개' 주제로 발제한다. 이후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결과' 등을 포함한 대전협 회무를 공유하는 세션이 이어진다.

참가를 원하는 전국 수련병원 인턴 · 레지던트를 포함한 예비 전공의 회원은 링크(http://bit.ly/kira2019)를 통해 오는 15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심포지엄은 선착순 250명으로 제한되며, 현장 신청 시 등록비는 1만 원 · 사전 신청 시 무료이다. 참가자 전원에게 소정의 선물을 제공하며, 경품 추첨 시간도 진행된다.

대전협 이승우 회장은 "전공의법이 시행된 지 2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현장에서는 지켜지지 않고 있다. 그런데도 수련환경은 계속해서 변하고 있고,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예비 전공의를 포함한 당사자가 알고 있어야 한다."며, "아울러 우리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관련 법률 지식도 이제 필수다. 많은 전공의가 관심을 두고 참석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