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8.5℃
  • 흐림서울 1.9℃
  • 흐림대전 1.7℃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7.3℃
  • 구름조금광주 6.1℃
  • 맑음부산 7.9℃
  • 흐림고창 3.7℃
  • 흐림제주 6.8℃
  • 구름많음강화 2.4℃
  • 흐림보은 1.8℃
  • 흐림금산 1.2℃
  • 구름많음강진군 6.4℃
  • 구름조금경주시 6.9℃
  • 구름조금거제 9.2℃
기상청 제공

동정


최대집 회장, 故 홍완기 교수 추모

“두경부암 분야 세계적 업적 이룬 자랑스런 한국의사”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은 10일 오전 故 홍완기 교수의 추모 장소가 마련돼 있는 대한암학회 사무실을 찾아 조문하고 깊은 애도의 뜻을 표했다.


이 자리에서 최 회장은 “故 홍완기 교수는 한국인 출신으로 두경부암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업적을 낸 위대한 의학자이며 자랑스런 의사”라고 회고하고, “12일 미국에서 장례식이 치러질 예정인데, 직접 조문이 어려워 대한암학회에 마련된 추모 장소를 찾았다. 13만 의사를 대표하여 고인을 추모하고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국내에서 조문할 수 있도록 자리를 준비해준 대한의학회와 대한암학회 측에 감사를 전하며, 추모 장소를 많은 회원들에게 알려 고인의 업적을 되새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故 홍완기 교수는 한국인 의과학자로서 미국암연구학회(AACR) 회장을 역임하고, 종양학 연구에 평생을 헌신하며 암치료분야에 큰 획을 그었다. 1967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70년 미국으로 건너가 1984년부터 2014년까지 30년 동안 세계 최대 암 치료기관인 미국 텍사스대 MD 앤더슨 암센터에서 두경부·폐암 파트를 이끌었으며, 미국암연구학회(AACR)에서는 홍완기 교수의 업적을 영구히 기리고자 2016년 AACR-Waun Ki Hong Awards를 제정하기도 했다.

추모장소는 대한암학회 사무실과 연세의대 1층 윤인배 홀 2곳에 마련돼 있다. 사이버 조문(https://www.aacr.org/MEMBERSHIP/PAGES/REMEMBRANCES-OF-WAUN-KI-HONG.ASPX)도 가능하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