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8 (금)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1.0℃
  • 맑음서울 -8.6℃
  • 구름조금대전 -6.1℃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1.9℃
  • 구름조금광주 -2.3℃
  • 맑음부산 -0.9℃
  • 흐림고창 -4.6℃
  • 제주 1.1℃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6.3℃
  • 흐림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중증응급환자 사망 줄이는 '응급의료체계 리폼 토론회' 개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상희 의원(더불어민주당 · 경기 부천 소사)이 28일 오후 1시 30분 국회의원회관 제8간담회의실에서 '중증응급환자 사망을 줄이기 위한 응급의료체계 리폼(Reform) 토론회'를 개최했다. 

본 토론회의 좌장은 △고려대 의대 윤석준 교수가 맡았으며 △서울대 의료관리학교실 김윤 교수가 '응급의료전달체계 문제점과 개선방향' △보건복지부 박재찬 응급의료과장이 '보건복지부의 응급의료전달체계 개편방안' △소방청 강대훈 119구급과장이 '119-병원 간 연계 확립' 주제로 발제에 나선다.

토론자로는 △한국환자단체연합회 안기종 대표 △충북대 심혈관센터 배장환 교수 △서울대 응급의학교실 신상도 교수 △고대 안산병원 최병민 원장 △국립중앙의료원 윤한덕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이 참석했다. 

김상희 의원은 인사말에서 "오늘 토론회는 현장 상황을 충분히 공유하고, 현 응급의료체계 방향을 재정립해 응급환자가 최적의 시간에 최적의 응급의료기관에서 최적의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마련된 자리이다. 뜨거운 토론을 통해 좋은 정책 방향이 도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토론회를 주관한 국립중앙의료원 정기현 원장은 "우리 의료원은 국민 건강을 위한 최선의 응급의료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업무를 수행하는 중앙응급의료센터로서 오늘 토론회에 나오는 모든 고견을 경청하고, 모든 국민이 바라는 대한민국 응급의료의 새 모습 · 역할을 만들어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