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2 (화)

  • 맑음동두천 15.9℃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17.6℃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8.9℃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7.9℃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6.1℃
  • 맑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1℃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4.4℃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5.3℃
  • 맑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동정


최대집 회장, 시도 순회 13번째 지역 대전에서 회원과의 대화 개최

“수가 정상화 통해 의료의 틀 바꿔나가겠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이 16개 시도의사회 가운데 13번째로 대전광역시의사회 회원을 대상으로 한 설명회를 지난 9월28일 대전 태화장에서 개최했다.

김영일 대전광역시의사회장과 송병두 대의원회 의장은 인사말을 통해 “회원들의 뜻을 파악해 의료계 단합을 이끌어내고자 한다는 점에서 회원과의 대화가 의미 있다.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 집행부가 부디 회원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회무에 적극 반영하고 의협을 잘 이끌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대집 회장은 강연에서 “9.27 의정 합의를 통해 우리협회가 8. 14 요구했던 급진적 보장성 강화정책(문재인 케어)의 정책변경이 이루어진 만큼, 앞으로는 ‘2017년 보장성 강화정책(문재인 케어)’라는 용어를 사용할 것”이라고 밝히고 “의협에서는 수가 정상화 과정을 통해 의료의 틀을 바꿔 나갈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성균 기획이사 겸 대변인도 주요회무 추진사항 보고를 통해 “집행부는 출범 이후 줄곧 회원들의 권익증진을 위해 쉼 없이 달려왔으며, 앞으로도 최선의 진료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 열심히 매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질의응답 시간에 다양한 의견들이 개진됐다. 회원과의 대화 과정에서 확인한 것을 묻는 질문에 대해 최대집 회장은 “회원들이 가장 원하는 것은 소통과 단합인 것으로 파악했다”며 “회원과의 대화에서 제시된 의견들을 바탕으로 역량을 모아 투쟁동력을 끌어올릴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7년 보장성 강화정책(문재인 케어)의 문제점에 대해 적극적인대국민, 대회원 홍보가 필요할 것이라는 의견에 대해 최 회장은 “의료기관을 내원하는 환자들의 특성을 반영하고 변화된 미디어 환경에 부응하기 위한 방안으로 유튜브 채널을 활용한 홍보를 전개하는 등 대국민, 대회원 홍보에 많은 역량을 쏟아 부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수가 문제 해결을 위해 2020년 수가협상에 대비한 철저한 준비를 해야 한다는 의견에 대해 최 회장은 “2020년 수가협상을 위해 2018년 말부터 수가협상 준비단을 꾸리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히고 “상대가치와 연동되지 않는 보험현안 제도 개선을 통해 회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진료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이철호 의협 대의원회 의장을 비롯하여 대전광역시의사회 김영일 회장, 송병두 대의원회 의장 등 임원 및 회원 약 80여명이 참석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