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3 (목)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1.0℃
  • 흐림서울 23.5℃
  • 흐림대전 21.7℃
  • 흐림대구 21.7℃
  • 울산 20.9℃
  • 광주 21.2℃
  • 부산 23.1℃
  • 흐림고창 23.3℃
  • 제주 22.6℃
  • 흐림강화 21.6℃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2.5℃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5차 의정협의체, 뇌·뇌혈관 MRI급여 논의

그간 의료계가 MRI 협의체에 참여하고, 10월 시행에 대해 합의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가 13일 오전 8시경 서울 소재 식당에서 제5차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의정협의체를 열고 뇌·뇌혈관MRI 급여에 관해 논의했다.

모두 발언에서 강대식 의협 단장(부산시의사회장)은 "뇌·뇌혈관MRI는 필수의료영역으로 국민에게 필요하다는 대승적 판단하에 논의를 지속했다. 전문학회와 의논한 안을 존중하고, 원칙을 고수했다.  정부 측의 양보와 배려로 진정성 있는 대화로써 일차적 결실을 맺게 됐다."고 언급했다.

강 단장은 "진정성을 보인 복지부 관계자 여러분에 감사드린다. 뇌·뇌혈관MRI 급여화 방안의 그간 논의 과정은 앞으로신뢰를 바탕으로 논의하는 시금석이 됐다. 이런 협의 기준이 지속되기 바란다. 이후 의정협상은 수가정상화가 우선적이어야 한다."고 했다.



이기일 복지부 단장(보건의료정책관)은 "의료계가 MRI 협의체에 참여하고, 10월 시행에 대해 합의했다. 서로 동의할 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노력해 결과가 나왔다. 국민건강과 보장성 강화를 위해 의협 전문학회 병협 등이 대승적으로 참여한 데 대해 감사드린다. 제한적 보험기준 개선 등 수가 보상으로 국민과 의료계가 상생하는 성과라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이 단장은 "이번 논의 과정은 정부와 의료계가 신뢰를 쌓는 좋은 성과라고 생각한다. 이후에도 이런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논의가 이어지기 바란다. 앞으로 수가적정화를 같이 논의하고자 한다. 진정성 있게 논의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이 단장은 "최근 메르,스 대응에 의료계가 수고와 노력을 다하고 있다. 의협 병협 간협 등의 대응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를 계기로 메르스가 성공적으로 종료 되기 바란다."고 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