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0 (화)

  • -동두천 25.7℃
  • -강릉 20.2℃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30.8℃
  • 구름많음대구 30.3℃
  • 흐림울산 26.7℃
  • 흐림광주 29.3℃
  • 흐림부산 26.6℃
  • -고창 29.9℃
  • 구름조금제주 32.2℃
  • -강화 26.4℃
  • -보은 27.3℃
  • -금산 30.8℃
  • -강진군 29.8℃
  • -경주시 30.1℃
  • -거제 28.7℃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대한약사회, "의협, 발사르탄 사태 있어 약사직능 매도 즉각 중단해야"

발사르탄 관련 의협 성명에 반박 성명서로 대응

대한약사회는 최근 발사르탄 사태와 관련한 의사협회의 성명서에 대한 반박 성명서를 10일 발표했다.


약사회는 대한의사협회가 최근 중국산 고혈압 치료제 원료의약품의 발암성 성분 함유로 인한 판매중지 사태를 계기로 대국민 기만극을 펼치고 있다"며, 이 사건이 리베이트에 익숙해진 의사들의 약 처방행태로 인해 문제가 커진 것임에도 불구하고, 의사의 처방대로 조제한 약사들에게 모든 책임을 전가하는 것으로 문제의 본질을 희석하려 하고 있다고 주장한 것이다.

 

약사회는 "잘못된 제도로 인하여 의사 처방대로 조제할 수밖에 없는 약사들에게 문제의 원인을 뒤집어씌우고 있다"고 반박했다.


이에 약사회는 "정부는 작금의 사태를 거울삼아 진료와 투약을 엄정 분리하는 의약분업의 대원칙을 존중한 성분명 처방의 즉각 실시에 착수할 것을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의사협회는 자신의 책임을 회피하기 위해 식약처, 심평원 및 약사직능에 대해 책임 미루기를 즉각 중단하고, 의사 본연의 자세를 회복하여 국민건강에 헌신할 것을 엄중하게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이다.


의사협회는 ‘발사르탄’ 사태에 있어 약사직능 매도를 즉각 중단하라 !


대한의사협회가 최근 중국산 고혈압 치료제 원료의약품의 발암성 성분 함유로 인한 판매중지 사태를 계기로, 늘 그래왔듯 또 다시 뻔뻔한 대국민 기만극을 펼치고 있다.


이 사건은 리베이트에 만취된 의사들의 싸구려 약 처방행태로 인해 문제가 커진 것임에도 불구하고, 의사의 처방대로 조제한 약사들에게 모든 책임을 전가하는 것으로 문제의 본질을 희석하려 하고 있다.


물론 중국산 고혈압 치료제에 발암성 성분이 함유된 것이 가장 큰 문제이지만, 그 재료로 생산된 저가의 의약품을 사용하게 한 것은 의사의 처방에 있다는 사실을 회피하려는 의도에서 아무 관련도 없는 약사직능을 걸고 들어가는 것이다.   


즉, 잘못된 제도로 인하여 의사 처방대로 조제할 수밖에 없는 약사들에게 문제의 원인을 뒤집어씌우고 있는 것이다.


이 파렴치한 태도에 전국 7만 약사는 분노로 치를 떨지 않을 수 없다. 특히 의사협회는 1%대도 안 되는 대체조제를 문제 삼고 있는데, 현재 약사들은 품절되거나 시중에서 잘 구할 수 없는 약들만 의사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대체조제를 하고 있다. 대체조제와 중국산 원재료에서 비롯된 문제와 어떤 상관관계가 있단 말인가! 

 

이전부터 주장했던 약사들의 투약권을 존중해 주었다면, 또 의약분업의 원칙대로 약의 선택에 대한 천부적인 약사의 권리를 인정해 주었다면 장담컨대 이번 사태는 발생하지 않았을 것이다. 정부는 작금의 사태를 거울삼아 진료와 투약을 엄정 분리하는 의약분업의 대원칙을 존중한 성분명 처방의 즉각 실시에 착수할 것을 촉구한다.


아울러 의사협회에 경고하건대 다시 한 번 약사직능 매도질에 나선다면 처방전 전수 조사에 즉각 돌입, 몰지각한 일부 의사들의 처방만행과 몰염치한 처방행태를 공개적으로 만천하에 고발할 것이다.


지금 시점에서 가장 우선되어야 할 사항은 국민에게 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국민들을 안심시킴과 동시에 문제의 성분에 대한 추가복용으로 인한 피해를 근절하는 것이다. 이미 약국에서는 환자들의 문의에 대해 성실한 답변과 안내로 국민들의 불안에 대응하고 있다. 우리는 600만이 넘는 전국의 고혈압환자들의 불안을 해소하고, 확인을 통해 현명하게 혈압약 복용을 계속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 


국민을 우선하지 않는 직능 이기주의적 사고에 매몰되어 있는 의사협회는 자신의 책임을 회피하기 위해 식약처, 심평원 및 약사직능에 대해 책임 미루기를 즉각 중단하고 의사 본연의 자세를 회복하여 국민건강에 헌신할 것을 엄중하게 촉구하는 바이다.   


2018. 7. 10.

대 한 약 사 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