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흐림동두천 7.5℃
  • 구름조금강릉 12.0℃
  • 박무서울 9.3℃
  • 박무대전 6.6℃
  • 박무대구 6.3℃
  • 맑음울산 10.1℃
  • 박무광주 6.6℃
  • 맑음부산 12.2℃
  • 흐림고창 5.6℃
  • 맑음제주 10.9℃
  • 구름많음강화 7.8℃
  • 흐림보은 5.1℃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9.6℃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전북대병원, ‘4대 암’ 치료 잘하는 1등급 병원 선정

대장암 6년·유방암 5년·폐암 4년·위암 4년 연속 심평원 적정성평가 최우수기관

전북대학교병원이 대장암 유방암 폐암 위암 등 4대 암을 모두 잘 치료하는 1등급 병원에 선정됐다.

11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심평원)이 국내에서 4대 암을 치료하는 병원 240여 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최상위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조사는 △암 치료 전문 의사 구성 여부 △수술 방사선 항암화학요법 등 적정 치료 여부 △평균 입원일수, 평균 입원진료비 등 20여 개의 평가지표를 활용해 조사했다.

전북대병원은  4개 암 분야 평가지표에서 대장암 99.89점, 유방암 99.94점, 폐암 99.68점, 위암 100점 등 높은 점수로 모두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로 대장암은 6회 연속, 유방암 5회 연속, 폐암 4회 연속, 위암 3회 연속  1등급을 받았다. 

전북대병원의 이번 평가는 지역 암 환자가 최상의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환자중심의 암치료 시스템과 진료환경을 갖추기 위해 노력한 결과로 풀이된다.

전북대병원에서는 단순한 암치료를 넘어 그 이후의 삶의 질까지 고려하는 ‘환자중심 토탈케어시스템’을 도입해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암환자 토탈케어시스템은 △쾌적한 진료환경을 위한 암 병동 리모델링 △암환자전용 수술실 개설 △호스피스병동 신축이전 △로봇수술기 도입 △차세대염기서열분석기 도입 △암생존자 통합지지센터 개설 △암환자 Fast-Track 구축 등이다. 특히 암환자 Fast-Track 구축은 암 의심 환자의 진료에서부터 진단, 수술 및 치료까지의 시간을 최대한 단축시켜 암환자의 외래 진료를 최소화하는 환자중심의 진료시스템으로 신속한 상담과 수술 항암치료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