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4 (월)

  • -동두천 27.1℃
  • -강릉 29.8℃
  • 구름많음서울 27.4℃
  • 구름조금대전 29.0℃
  • 구름많음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9.0℃
  • 구름많음부산 24.4℃
  • -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24.5℃
  • -강화 21.2℃
  • -보은 27.3℃
  • -금산 27.9℃
  • -강진군 26.4℃
  • -경주시 30.9℃
  • -거제 27.3℃
기상청 제공

행사


환자중심 의료기술 최적화 연구사업 실무추진단’ 1차 회의(6/5)

환자, 정책 유관기관 관계자, 임상연구 전문가가 공익적 임상연구사업 방향 논의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환자중심 의료기술 최적화 연구사업 실무추진단’을 구성하고, 6월 5일(화) 3시30분에 서울역 인근 연세재단 공래빌딩에서 제1차 회의를 개최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실무추진단의 구성 및 운영계획과 사업의 쟁점 사항에 대해 논의한다.

‘환자중심 의료기술 최적화 연구사업’은 의약품·의료기기 등 인허가 또는 신의료기술평가 이후 의료현장에서 사용되는 의료기술 간 효과를 비교·평가하고, 의료기술의 근거를 산출하는 공익적 임상연구 사업이다. 지난 4월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에서 2019년부터 2026년까지 8년간 총 예산 1,840억 원 규모로 사업추진의 타당성을 인정받았다.

실무추진단은 민·관합동협의체로서 환자, 임상연구 전문가, 보건복지부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등 정책 유관기관 관계자 등 14인으로 구성했다. 단장은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이 맡는다.

구분

구 성

비고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

양성일 국장

단장

보건의료기술개발과

김국일 과장

 

보험급여과

정통령 과장

 

예비급여과

손영래 과장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의료기술혁신단

박종일 단장

실무간사

국민건강보험공단

급여보장실

현재룡 본부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급여기준실

지영건 실장

 

질병관리본부

생명정보연구과

조성범 과장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연구개발지원팀

김민정 팀장

 

환자단체

한국환자단체연합회

안기종 대표

 

시민단체

건강세상네트워크

김준현 대표

임상연구

전문가

울산대학교

이상일 교수

 

서울대학교

김 윤 교수

서울대학교

장인진 교수


특히, 환자단체와 시민단체 대표가 참여하여 사업 내용에 환자와 가족의 요구사항을 구체적으로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실무추진단은 ‘환자중심 의료기술 최적화 연구사업단’이 발족되기 전에 사업 내용을 구체화하는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실무추진단은 주로 ▲‘환자중심 의료기술 최적화 연구사업‘의 운영위원회와 사업단의 운영·관리방안, ▲공익적 임상연구에 환자 참여 보장 방안, ▲보건의료정책과 공익적 임상연구 간의 연계성 강화 방안, ▲사업단장 공모  ▲2019년 임상연구주제 수요조사 방안 등을 마련할 예정이다.

실무추진단장인 양성일 보건산업정책국장은 “실무추진단에 환자단체와 시민단체 대표가 사업 준비에 참여함으로써 기존의 의료인과 전문가 위주로 추진되던 임상연구의 관점을 환자와 일반 국민의 시각으로 전환하는 의의가 있다“고 전했다. 

또한 “올 하반기 사업 준비를 통해 내년부터 공익적 임상연구를 추진하여, 보다 효과적인 의료기술에 대한 혜택이 국민들께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했다.

실무추진단은 운영위원회가 구성되는 올해 12월까지 운영된다.

배너